[오늘Who] 농협회장 단임 '아쉬움' 김병원, 내년 총선 출마하나

고두형 기자
2019-11-06 14:57:19
0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이 내년 총선에 출마할까?

김 회장이 전라남도 나주·화순 선거구에 출마할 가능성이 점쳐지는데 인지도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유력후보로 떠오르고 있다.
 
[오늘Who] 농협회장 단임 '아쉬움' 김병원, 내년 총선 출마하나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6일 농업계에 따르면 김 회장의 임기가 내년 3월11일로 끝나는 만큼 김 회장의 다음 행보에 시선이 몰린다.

특히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가 내년 4월15일 열리는 점을 놓고 볼 때 김 회장이 전라남도 나주·화순 지역구에서 출마할 것이란 예상이 나온다. 

한때 농협중앙회장 연임 가능성도 점쳐졌지만 4년 단임제를 규정하고 있는 농업협동조합법 개정이 미뤄지면서 김 회장의 총선 출마 가능성에 힘이 실리고 있다. 

김 회장이 3년 넘게 농협중앙회장으로서 농민들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역할을 맡아왔지만 국회나 정부에 제대로 전달되지 못한 점이 김 회장으로서 아쉬울 수 있다.

국회에서 쌀 목표가격 결정, 농업협동조합법 개정안 등이 빠르게 처리되지 못하고 있는 만큼 국회의원으로서 농업현안을 해결하는 데 힘을 보태고 싶은 마음이 클 수 있다.

김 회장은 1일 열린 전남대학교 특강에서 한국농어촌공사가 농지은행사업 담당주체인 것을 두고 “농지은행사업을 농협으로 이관하는 게 필요하다”며 “혹시 제가 내년에 국회의원이 된다면 관련법을 고쳐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세계무역기구(WTO) 개발도상국 지위 포기에 따른 정부보조금 감소,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타결에 따른 농산물 수입 증가 등을 농민들의 걱정이 커지고 있는 만큼 농민들의 목소리에 힘을 실어 줄 수 있는 김 회장에게 출마를 권유하는 목소리도 커질 것으로 보인다. 

김 회장은 전남대학교 특강을 마친 뒤 한 언론과 인터뷰에서 “나주시민과 화순군민들이 (21대 총선 출마) 의견을 보내와 여론 추이를 보고 있다”고 말했다.

김 회장이 내년 총선 출마를 두고 이미 마음을 굳힌 것 아니냐는 이야기도 나온다.

김 회장이 전라남도 나주·화순 선거구에 출마한다면 충분히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김 회장은 1978년 나주 남평농협 직원으로 농협에 첫 발을 디뎠으며 남평농협 전무를 거쳐 남평농협 조합장을 3번이나 맡았다.

내년 총선에서 호남 탈환을 목표로 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에서 김 회장의 인지도, 경험을 고려해 적극적으로 영입할 수 있다.

제20대 국회의원선거를 기준으로 더불어민주당은 호남 지역구 28곳 가운데 3석을 얻는 데 그쳤다. 당시 국민의당에서 23석, 새누리당에서 2석을 얻었다. 

김 회장이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하려면 신정훈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지역정책공약특별위원장과 경쟁을 벌여야 한다.

신 위원장은 더불어민주당 나주·화순 지역위원장을 맡아 텃밭을 닦아왔다.

현재 나주·화순 지역 국회의원은 손금주 무소속 의원이다. 손 의원은 지난 국회의원선거에서 신정훈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꺾고 당선됐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농협중앙회장 선거 내년 1월31일 확정, 예비후보 등록 19일부터
  2. 허식 하현회 정진택, 농촌 교육지원에 농협 LG유플러스 고려대 맞손
  3. 택시기사 앞에서 한없이 낮아지는 국회의원, 타다는 총선 희생양인가
  4. [오늘Who] 이대훈 NH농협은행장 연임, 농협 인사관행 계속 격파
  5. 김종갑, 한전공대 연계할 나주와 전남 에너지특화사업 '차곡차곡' 진척
  6. 김병원 정경두, 농협과 국방부 '6·25 전사자 발굴유해 신원확인' 협력
  7. 농협중앙회 부회장 허식, 농협중앙회장 공명선거 추진상황 점검
  8. [Who Is ?] 김병원 농협중앙회 회장
  9. 박동욱 이영훈, 현대건설과 포스코건설 도시정비 1위 다툼 치열
  10. KB금융지주 사외이사 6명 임기만료 앞둬, 이사진 구성에 시선집중
TOP

인기기사

  1. 1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2. 2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3. 3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4. 4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