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신길12구역 재정비촉진계획 변경안 가결, 공립유치원 확대

고우영 기자
2019-11-06 10:18:01
0
서울시 신길12구역 재정비촉진계획 변경안 가결, 공립유치원 확대

▲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337-246번지 일대 위치도. <서울시>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에 공립유치원을 세우는 내용의 도시계획안이 통과됐다. 

서울시는 5일 열린 제13차 도시재정비위원회에서 신길12구역 재정비촉진계획 변경안을 가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변경안 가결로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337-246번지 일대에 있는 신길12구역의 사회복지시설에 학교와 유치원 등 교육시설을 중복해 세울 수 있게 됐다.

서울시는 사회복지시설을 건립하는 사업시행자로부터 기부채납 받은 토지에 서울시 교육청이 유치원 건립비용을 대 공립유치원을 건립하기로 했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결정으로 공립유치원이 부족한 영등포구에 공·사립유치원의 불균형을 일부 해소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우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서울교통공사 사장 김태호 사의표명, KT 회장후보로 거명
  2. 서울의료원장 김민기 사임의사, 간호사 사망 놓고 혁신대책 내놔
  3. 호텔롯데 '한국 최고호텔'로 8년째 뽑혀, 최고 마이스호텔부문도 수상
  4. 코오롱글로벌, 드론 스타트업 카르타와 스마트건설 기술 개발
  5. 이지케어텍, 클라우드 의료정보시스템 상용화로 외형성장 지속
  6. 서울시 디지털성범죄 피해자 지원 플랫폼 출범, 박원순 "항상 함께"
  7. 2일 오후부터 찬바람 불며 더 추워져, 일부지역 눈 또는 비
  8.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9. 금감원, 우리은행 하나은행 손실사태 '통제부실'로 은행장 제재하나
  10. 현대건설 GS건설, 대전 '장대B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바라며 군침
TOP

인기기사

  1. 1 '인수자' 정몽규, 박삼구의 아시아나항공 경영에 의심의 시선 보내다
  2. 2 중국 D램 생산 눈앞,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초격차’ 유지 더욱 절실
  3. 3 바이오시밀러 대거 특허만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기회잡아
  4. 4 노소영, 최태원과 이혼하면 SK그룹을 분리해 경영하기를 원하나
  5. 5 [오늘Who] 신현재, CJ제일제당 1조 가양동 부지 매각해 한숨 돌리나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