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함영주, 하나금융그룹의 프로축구 대전시티즌 인수협약 체결

김남형 기자
2019-11-05 17:34:22
0
허태정 함영주, 하나금융그룹의 프로축구 대전시티즌 인수협약 체결

허태정 대전광역시장(오른쪽)과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이 5일 대전시청에서 대전시티즌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대전광역시>

하나금융그룹이 프로축구 시민구단인 대전시티즌을 인수한다.

허태정 대전광역시장은 5일 대전시청에서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과 대전시티즌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허 시장은 “8월 하나금융그룹에 ‘대전시티즌 투자유치 제안서’를 제출한 이후 약 2개월 동안 협상을 벌여왔다”며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대전시의 투자유치 요청을 수락하고 사회공헌사업 차원에서 대전시티즌을 명문구단으로 육성하겠다는 하나금융그룹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 본 계약이 조속한 시일 안에 체결될 수 있도록 하나금융그룹과 긴밀히 협의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함영주 부회장은 “하나금융그룹은 한국축구의 오랜 동반자로서 대전시티즌 투자를 통해 공익적 역할을 강화하고자 한다”며 “대전시티즌이 명문구단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그룹차원에서 많은 관심을 지니고 새롭게 태어나는 시티즌과 지역 스포츠 발전을 위해 적극 힘쓰겠다”고 말했다.

대전시와 하나금융그룹은 △대전시티즌의 정체성과 역사성 계승 △대전 연고 유지 △대전시티즌의 1부리그 진출 및 국내 명문구단 육성 등에 뜻을 같이했다. 

협약에 따라 대전시와 하나금융그룹은 올해 말까지 구체적 투자방식과 규모, 관련 시설 사용조건 등 세부사항 협상을 진행한 뒤 본 계약을 체결하기로 했다.

그 뒤 대전시티즌 이사회와 주주총회 등 절차를 밟아 인수인계를 마무리하기로 했다.

하나금융그룹은 1998년부터 대한축구협회를 공식후원해 왔다. 현재도 대한축구협회와 국가대표축구팀, K리그 메인스폰서를 맡고 있다.

본계약 이후 2020년부터 하나금융그룹이 대전시티즌을 운영하면 대전시는 그동안 대전시티즌에 해마다 지원하던 70~80억 원의 예산을 절감할 수 있게 된다.

대전시는 이 예산을 체육인프라 확충과 생활체육 및 전문체육 육성 확대 등 지역 체육 발전에 사용하기로 했다.

대전시티즌은 1997년 계룡건설 등 지역 기업 4곳의 컨소시엄으로 창단됐다.

계룡건설을 제외한 컨소시엄 참여 기업 3곳이 모두 부도나면서 계룡건설이 구단 운영을 포기한 뒤 대전시티즌은 2006년 시민구단으로 전환됐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허태정, 대전 특수영상 클러스터로 영상산업 거점도시 만들기 온힘
  2. 하나금융 ‘청송 하나어린이집’ 열어, 함영주 “보육 취약지역 지원”
  3. 대전 새 야구장에 한화이글스 430억 투자, 허태정 "신축사업 원활히"
  4. 대전 부동산 계속 '들썩들썩', 허태정 부동산 잡기 대책마련 부심
  5. 더케이손해보험 인수실사 하나금융, 김정태 푸르덴셜생명도 바라보나
  6. [Who Is ?] 함영주 KEB하나지주 부회장
  7. 대우 몰락 20년 아직 방황하는 김우중 유산들, 사라지는 ‘대우맨’
  8. 삼성전자, 중저가 5G스마트폰 가격경쟁 위해 경쟁사 AP 채택할까
  9. SK그룹, SK하이닉스 수직계열화 위해 반도체소재사업 적극 확대
  10. 해외언론 “유럽연합, 한국조선해양의 대우조선해양 인수 다음 주 심사”
TOP

인기기사

  1. 1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2. 2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3. 3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4. 4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