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동진 "삼성전자는 새 경험 제공하는 인공지능 혁신기업 된다"

김디모데 기자
2019-11-05 14:39:49
0
고동진 "삼성전자는 새 경험 제공하는 인공지능 혁신기업 된다"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 대표이사 사장이 5일 삼성전자 서울R&D캠퍼스에서 열린 '삼성 AI 포럼 2019'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기존 인공지능(AI) 기술의 한계를 뛰어넘는 복합적 인공지능 기술에 도전하는 등 관련 분야 혁신을 선도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 대표이사 사장은 5일 삼성리서치 주관으로 서울 서초구 우면동 삼성전자 서울R&D연구소에서 열린 ‘삼성AI포럼 2019’ 개회사에서 “삼성전자가 5G와 인공지능 혁신의 선두에서 미래를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고 사장은 “5G, 인공지능, 사물인터넷(IoT) 기술로 본격화된 초연결시대에 사용자경험(UX)을 혁신하는 기업이 글로벌 비즈니스의 승자가 될 것”이라며 “지금까지 기술혁신을 주도해 온 삼성전자는 인공지능 분야에서 전에 없던 새로운 사용자경험을 제공하는 혁신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고 사장은 삼성전자가 인공지능을 4대 미래 성장사업 중 하나로 선정하고 연구역량을 강화해 왔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전 세계 5개국, 7개 글로벌 인공지능센터가 협력해 인공지능 기술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고 있다.

고 사장은 삼성전자가 기존 인공지능 기술의 한계를 뛰어넘어 스스로 학습하고 판단하고 결정하는 AGI(범용인공지능) 기술 연구에도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복합적 지능을 갖춘 AGI 기술이 다양한 기기들과 융합하면 더욱 획기적 사용자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만큼 삼성전자는 이를 위해 세계 유망 석학과 활발한 교류를 통해 미래 성장산업 육성을 더욱 가속화하기로 했다.

둘째날을 맞은 ‘삼성AI포럼 2019’에서도 세계 각 국에서 활발한 연구활동을 하고 있는 인공지능 전문가들의 다양한 강연이 진행됐다.

노아 스미스 미국 워싱턴대학교 교수와 압히나브 굽타 카네기멜론대학교 교수가 기조연설을 했다. 바이샥 벨 영국 에든버러대학교 교수, 조안 브루나 미국 뉴욕대학교 교수도 발표자로 나섰다.

오후에는 ‘비전과 이미지(Vision & Image)’ 세션과 ‘온디바이스, 사물인터넷과 소셜(On-Device, IoT & Social) 세션이 동시에 진행됐다.

석학들의 강연 이외에도 인공지능 분야 주요 학회에서 선정된 국내 대학·대학원의 우수 논물을 선별해 전시하는 포스터 세션도 마련됐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법원, 삼성바이오로직스 '증거인멸' 임직원들에게 모두 실형 선고
  2.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주가 3거래일째 동반상승, 반도체시장 반등 조짐
  3. 김현석, CES에서 '혁신기술로 인류 기여' 이재용 삼성전자 비전 내건다
  4. 삼성전자, 반도체 위탁생산 미세공정 빠르게 고도화해 TSMC 맹추격
  5. 삼성전자, 세계 6번째 큰 크루즈선에 LED 사이니지 공급
  6. 삼성전자, 퀄컴 새 AP 내놔 위탁생산과 메모리 양쪽 실적개선 가능
  7. 삼성전자, 5G스마트폰 확대로 반도체와 디스플레이도 실적 좋아져
  8. [Who Is ?] 고동진 삼성전자 대표이사 사장
  9. [오늘Who] 불황에 갇힌 한샘, 강승수 스마트홈사업으로 빛을 찾다
  10. [Who Is ?] 김무환 포항공과대학교 총장
TOP

인기기사

  1. 1 정용진 "안 팔리면 제가 먹죠", 백종원 부탁에 '못난이 감자' 30톤 구매
  2. 2 문재인 지지율 50%에 육박, 다음 정치지도자 호감도 1위는 이낙연
  3. 3 이마트 '가격 중간은 없다', 정용진 '유통실험' 내년에도 계속 간다
  4. 4 [장인석 착한부동산] 서울에서 가장 비싼 땅 될 용산 샅샅이 훑어보기
  5. 5 김범년 김동수, 한전KPS와 대한전기협회 함께 중소기업 품질지원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