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로직스, 이크노스사이언스와 아토피 치료제 추가 생산계약

나병현 기자
2019-11-05 12:20:02
0
삼성바이오로직스가 미국 바이오기업 아이크노스사이언스와 아토피 치료제 위탁생산(CMO) 계약을 추가로 체결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5일 “2018년 6월 두 회사가 체결한 100억 원 규모의 기존 위탁생산 계약에 63억 원의 추가생산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이크노스사이언스와 아토피 치료제 추가 생산계약

▲ 삼성바이오로직스 2공장의 모습.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아토피 치료제 개발을 위한 임상3상 진행용 제품을 생산하게 된다.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수주한 이번 계약의 최소 보장금액은 163억 원이고 아이크노스사이언스가 제품개발에 성공하면 최소보장 계약규모가 715억 원으로 증가한다. 아토피 치료제는 2020년에 개발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아이크노스사이언스 신약의 빠른 출시를 위한 맞춤형 서비스 제공과 고객만족을 위한 임직원들의 노력을 통해 2018년 6월 본계약 뒤 추가 생산계약을 체결하는 데 성공했다.

제품 개발에 성공했을 때 최소보장 금액을 높이는 조항도 새롭게 이끌어냈다.

영국 컨설팅회사인 글로벌데이터에 따르면 미국 등 7개 주요국의 아토피 치료제시장은 매년 약 11.1%씩 빠르게 성장하고 있으며 2027년까지 약 20조 원(183억 달러) 규모로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향후 고객사의 제품개발 성공에 따른 수요 증가에 맞춰 상업생산을 위해 단일공장 기준 세계 최대규모인 3공장까지 생산공정을 확장할 수 있다. 최소보장 계약금액을 추가로 높이는 것도 가능하다.

알레산드로 리바 아이크노스사이언스 CEO는 “글로벌 바이오의약품 위탁생산기업인 삼성바이오로직스와 파트너십을 확대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아토피 피부염을 포함해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개발에서 상호 유익한 협력관계를 이어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 사장은 “아토피질환 환자들을 위한 치료제 개발에서 제품 임상 초기단계부터 참여해 고객사와 파트너십을 발전시켜온 데 큰 자부심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고객 만족을 최우선으로 고객사에 우수한 제품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차별화된 품질 경쟁력을 바탕으로 활발한 수주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삼성바이오로직스 6%대 상승, 셀트리온 셀트리온제약은 약간 떨어져
  2. 삼성바이오로직스 목표주가 상향, "공장 가동률 높아져 성장구간 진입"
  3. 삼성바이오로직스, 공장 가동률 상승해 작년 실적 급증
  4. 셀트리온 3총사 주가 대폭 올라, 삼성바이오로직스 3%대 상승
  5. 셀트리온제약 셀트리온헬스케어 주가 하락, 삼성바이오로직스 제자리
  6. 셀트리온 3총사 주가 모두 하락, 삼성바이오로직스는 강보합
  7. 검찰, 삼성물산 합병 관련해 전 미래전략실 사장 장충기 조사
  8. [Who Is ?]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 사장
  9. [오늘Who]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4공장 세워 세계 1위 지키나
  10. [Who Is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TOP

인기기사

  1. 1 [오늘Who] 서정진 중국 직접진출 선회, 셀트리온 고위험 고수익 선택
  2. 2 '카카오 금융사업 진격' 김범수, 증권사 인수 이어 보험사 설립도 눈앞
  3. 3 경찰개혁 최대쟁점 ‘정보경찰’, 민주당 축소 방침 넘어 폐지 요구도
  4. 4 정세균 이광재 김부겸 김두관, 총선 뒤 대선주자 이낙연 대항마 되나
  5. 5 [오늘Who] 특수선 키우는 이성근, 인도 잠수함은 대우조선해양 기회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