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자율운항선박 기술 개발사업'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고우영 기자
2019-11-04 15:34:59
0
울산시가 조선산업의 미래를 위해 역점을 두고 추진하고 있는 스마트 자율운항선박사업이 예비 타당성 조사를 통과했다.

울산시는 '자율운항선박 기술 개발사업'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예비 타당성 조사를 통과했다고 4일 밝혔다.     
 
울산시 '자율운항선박 기술 개발사업'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 울산시는 자율운항선박 기술개발사업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다고 4일 밝혔다. 사진은 자율운항선박 성능실증센터 조감도. <울산시>    


자율운항선박 기술 개발사업은 예산 1603억 원을 투입해 2025년까지 13개 핵심기술을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자율운항 지능항해 시스템 개발과 자율운항 기관 자동화 시스템 개발, 자율운항 성능실증센터 및 실증기술 개발, 자율운항 선박 운용 기술 및 표준화 개발 등이 개발 분야다.  

울산시는 2018년 ‘스마트 자율운항선박 시운전센터 개발사업지역 선정 평가위원회’에서 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2026년까지 ‘자율운항선박 성능실증센터’를 건립한 뒤 자율운항선박 기술개발사업에서 개발한 핵심 기술들의 검·인증과 실증을 담당하게 된다.
   
조선업계에서는 2025년 글로벌 자율운항선박 관련 시장의 규모를 1550억 달러로 예상한다.     

울산시는 현재 준비하고 있는 ‘사물인터넷 융합 전기 추진 스마트선박 건조 및 실증사업’도 함께 진행한다는 계획을 세워뒀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자율운항선박 기술 개발사업의 예비 타당성 통과는 정보산업진흥원 등 유관기관과 함께 역량을 모아 이룬 결과”라며 “울산시를 미래선박 및 지식산업이 중심이 된 조선산업의 글로벌 메카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우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두산중공업, 두산에게 두산메카텍 주식을 현물출자 받는 유상증자
  2. 민주당 최고위원 설훈 “검찰이 상궤 벗어났다 판단되면 특검”
  3. 울산 부시장 송병기 "시장 선거 염두에 두고 청와대 제보하지 않았다"
  4. 삼성전기, 적층세라믹콘덴서에서 일본 무라타의 빠른 행보에 긴장
  5. 외국언론 “삼성전자, 갤럭시S11에서 8K 동영상 녹화기능 갖출 듯”
  6. 송철호, ‘김기현 첩보’ 최초 제보자 부시장 송병기 관련 "전혀 몰랐다"
  7. "LG이노텍 주가 상승 전망", 5G스마트폰 부품으로 내년 실적 급증
  8. [오늘Who] '검찰 저격수' 자임한 황운하, 쓰러지거나 돌파하거나
  9. [Who Is ?] 안승권 LG사이언스파크 대표 사장
  10. 강승수, 한샘 회장 취임하며 “홈인테리어기업으로 새 50년 도전”
TOP

인기기사

  1. 1 정기선, 현대중공업의 사우디아라비아 LNG운반선 수주 진두지휘하나
  2. 2 동물구충제 '펜벤다졸' 품귀, 제일바이오 주가 상승에 '불편한' 시선도
  3. 3 박삼구의 내부거래 하청노동자 고용승계, 아시아나항공 매각 복병되나
  4. 4 헬릭스미스, 루게릭병 예방과 치료용 조성물로 유럽에서 특허 따내
  5. 5 대구시장 권영진, 대구경북 신공항 속도전 기대하지만 어려움 여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