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공공부문

서울대병원, 비정규직 606명을 1일부터 정규직으로 전환

김남형 기자
2019-11-01   /  18:27:48
서울대학교병원이 비정규직 노동자 전원을 정규직으로 바꿨다.

서울대병원은 1일 경비, 환경미화, 급식 등 비정규직 606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했다고 밝혔다.
 
서울대병원, 비정규직 606명을 1일부터 정규직으로 전환

▲ 김연수 서울대학교병원장.


당초 전체 비정규직 가운데 194명만 먼저 정규직으로 전환한 뒤 나머지 인력은 노사 합의를 통해 단계적으로 전환할 것으로 알려졌지만 1일부터 모든 비정규직 직원들이 정규직으로 전환됐다.

서울대병원 노사는 10월31일 필수유지업무 인원 책정 비율을 두고 갈등을 빚어 정규직 전환 합의에 어려움을 겪었다.

하지만 밤 사이 합의안을 도출하고 1일부터 파견·용역 간접고용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정규직이 된 인원은 대상자 614명 가운데 전환 부동의, 결격사유 등을 제외한 606명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이 기사는 꼭!

  1. LS그룹 오너3세 구동휘 구본혁, 신재생에너지사업 전환 선봉에 선다
  2. 삼성엔지니어링 목표주가 상향, "유가 상승세로 발주 증가의 수혜"
  3. 모건스탠리 "미국증시 연말까지 대폭 밀릴 듯, 코로나19 백신 약효 끝"
  4. 김정근 윤태영, ‘기회의 땅’ JP모건콘퍼런스까지 신약 임상2상 총력전
  5. 금융협회장 관료출신이 다시 거의 독차지, 관치금융 비판할 자격 있나
  6. [오늘Who] 현대백화점 여의도 파크원 연다, 정지선 코로나19와 대결
  7. 삼성전기 내년 5G시장 개화 기다린다, 영업이익 1조 회복도 기대 품어
  8. 손태승, 아주캐피탈 인수로 우리금융 자동차금융 플랫폼 통합 밑그림
  9. 만도 전기차 맞춰 전동화부품 키운다, 해외영업 강한 조성현 진두지휘
  10. [CEO톡톡] 우리금융 KT와 디지털동맹 어디까지 가나, 손태승 선봉에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