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노선입찰제 방식의 버스준공영제 시범사업 위한 입찰공고

김남형 기자
2019-11-01 14:10:16
0
경기도가 노선입찰제 방식의 버스준공영제 도입에 앞서 시범사업을 운영한다.

경기도는 1일 노선입찰제 도입을 위한 ‘경기도형 준공영제’ 시범사업의 운송사업자 선정 입찰공고를 냈다.
 
경기도, 노선입찰제 방식의 버스준공영제 시범사업 위한 입찰공고

▲ 이재명 경기도지사.


노선입찰제는 버스 노선을 공공에서 소유하고 경쟁입찰을 통해 버스회사에 일정 기간 노선 운영권을 주는 방식이다.

노선입찰제가 도입되면 영구면허 형태로 운영되는 기존 수입금 공동관리 방식의 준공영제와 달리 버스업체가 일정 기간 노선 운영권만 지니는 한정면허를 적용한다.

입찰 대상 노선은 광역교통이 부족한 2기 신도시 3개 노선, 중소택지지구 6개 노선, 소외지역 배려 3개 노선, 비수익 반납·폐선 4개 노선 등 모두 16개 광역버스 노선이다.

2기 신도시 노선은 양주 덕정역∼상봉역, 화성 아이파크아파트∼잠실역, 파주 산내마을∼홍대입구역 등이다.

중소택지지구 노선은 광주터미널∼코엑스 무역센터, 구리 한라비발디아파트∼잠실역, 의정부 시외버스터미널∼잠실역, 의왕 장안마을∼양재역, 김포 매수리마을∼당산역, 시흥 능곡차고지∼사당역 등이다.

소외지역 배려 노선은 이천역∼잠실역, 연천 신탄리역∼도봉산역, 양주 용문터미널∼강변역 등이고 비수익 반납·폐선 노선은 양주 덕정차고지∼범계역, 용인 단국대∼여의도, 김포 호수마을∼당산역, 부천 송내역∼KTX광명역 등이다.

사업 참여를 바라는 운송사업자는 21일 오후 6시까지 사업제안서를 의정부시에 있는 경기교통본부에 방문 또는 우편으로 내면 된다.

경기도는 11월 말까지 노선별 운송사업자를 선정하기로 했다. 그 뒤 차량과 차고지 확보 등 3개월가량의 운행 준비 과정을 거쳐 준비가 끝난 노선부터 순차적으로 운행을 시작하기로 했다.

이용주 경기도 공공버스과장은 “전국 최초로 도입되는 새로운 경기도형 버스준공영제는 차별화한 친절서비스로 주민의 교통복지 향상에 이바지할 것”이라며 “공정하고 투명하며 합리적 평가를 통해 최적의 운송사업자를 선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경기도, 이재명 빚 탕감 프로젝트로 누적 920억 채권 소각
  2. 이재명, 미8군 사령부와 경기지역 미군 현안 놓고 협력 강화
  3. 경기도, 중앙정부와 저출산 해법 마련 토론회 10일 열어
  4. [오늘Who] 신현재, CJ제일제당 1조 가양동 부지 매각해 한숨 돌리나
  5. KT, 교량 위험도 예측하는 인공지능 시설관리 기술 선보여
  6. 문재인 “계절관리제 정착 위해 미세먼지특별법 개정안 처리 필요”
  7. KG동부제철, 당진 전기로 매각 우섭협상대상자로 LNS네트웍스 뽑아
  8. 김범수 이해진, 카카오 네이버의 IT업계 뛰어넘을 동맹군 확보 경쟁
  9. 현대건설 대림산업 GS건설, 한남3구역 재입찰에 눈치싸움 ‘치열’
  10. 상장폐지 벗어난 경남제약, 방탄소년단 모델로 레모나 해외진출 잰걸음
TOP

인기기사

  1. 1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2. 2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3. 3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4. 4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