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문재인과 민주당 지지율 조국사태 이전 수준 회복, 한국당과 격차 확대

류근영 기자
2019-11-01   /  12:14:00
문재인과 민주당 지지율 조국사태 이전 수준 회복, 한국당과 격차 확대

▲ 한국갤럽이 1일 발표한 10월 5주차 문재인 대통령 직무 수행 평가 결과.<한국갤럽>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가 44%로 오르며 2주 연속 상승세를 보였다.

여론 조사기관 한국갤럽은 10월 4주차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도 조사에서 응답자의 44%가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대답했다고 1일 밝혔다. 지난주 조사보다 3%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잘못하고 있다'고 대답한 사람은 지난주 조사보다 3%포인트 내린 47%로 나타났다.

연령별로 살펴보면 19~29세의 긍정평가는 44%였고 30대와 40대는 각각 62%와 54%를 보였다. 50대는 42%, 60대 이상은 29%로 나타났다.

긍정 평가 이유로는 '외교 잘함'이 11%로 가장 많았고 ‘최선을 다함/열심히 함’(9%)과 ‘검찰개혁’(7%)이 뒤따랐다.

부정 평가 이유로는 '경제·민생 문제 해결 부족'이 32%로 가장 많았다. ‘전반적으로 부족하다’(11%), 인사 문제'(10%), '독단적/일방적/편파적‘(8%) 등이 뒤를 이었다.

정당 지지율을 살펴보면 더불어민주당은 40%로 지난주보다 3%포인트 올랐다. 자유한국당은 23%로 3%포인트 떨어졌다.

정의당은 1%포인트 내린 6%, 바른미래당은 지난주와 같은 5%를 보였다. 우리공화당과 민주평화당은 각각 1%, 0.2%로 집계됐다.

이번 조사는 한국갤럽의 자체조사로 29일부터 31일까지 사흘 동안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6944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1천명의 응답을 받아 이뤄졌다. 신뢰 수준은 95%, 표본 오차는 ±3.1%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갤럽 홈페이지(http://www.gallup.co.kr/)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이 기사는 꼭!

  1. 이낙연 "이재명은 인기 얻을 만해, 정책 아이디어 많아”
  2. 문재인 지지율 45.6%로 올라, 대구경북 광주전라에서 긍정평가 상승
  3. 이낙연 대선주자 선호도 28.4% 1위, 이재명 21.1% 윤석열 10.3%
  4. 문재인 지지율 44%로 약간 내려, 서울과 영남에서 부정평가 더 높아
  5. 문재인 지지율 46.4%로 높아져, 대구경북 경기인천 올라 반등
  6. 아시아나항공 '국유화', 제2의 대우조선해양 혹 LG카드 어느 쪽 되나
  7. 김태오, DGB금융지주 비은행 성과로 JB금융지주 순이익 역전할 태세
  8. 르노삼성차, 수출물량 확보 들어 노조에 올해도 임금동결 설득할까
  9. 아시아나항공 주가 요동, 거래 불확실성에 HDC현대산업개발도 혼미
  10. 최성안, 삼성엔지니어링 코로나19 위기 넘을 재무구조 단단히 다졌다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