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전작보다 두 자릿수 판매 증가율"

김디모데 기자
2019-10-31 12:19:10
0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이 전작 갤럭시노트9보다 많이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는 31일 3분기 실적 발표 콘퍼런스콜에서 “갤럭시노트10이 세련된 디자인과 업그레이드된 기술로 시장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며 “(갤럭시노트9보다) 두자릿수 판매 증가율을 보였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전작보다 두 자릿수 판매 증가율"

▲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 대표이사 사장.


중저가 스마트폰도 경쟁력을 높여 성과를 냈다.

삼성전자는 올해 갤럭시J시리즈와 갤럭시A시리즈를 통합하며 중저가 라인업을 재편하고 혁신 기술을 도입했다.

이에 따라 3분기 중저가 스마트폰 판매량이 늘고 수익성도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4분기에 글로벌경제 불확실성이 지속돼 스마트폰 수요가 둔화하고 갤럭시노트10 출시효과도 감소할 것으로 내다봤다.

계절적 특성상 마케팅 비용도 증가해 3분기보다 실적이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그러나 갤럭시A시리즈 신모델 출시로 중저가 라인업의 판매는 견조할 것으로 예상했다. 

2020년에는 5G스마트폰 시장이 크게 확대될 가능성이 높아 관련 제품 라인업을 강화하기로 했다.

삼성전자는 “5G통신이 중국에서 상용화되고 다른 제조사들의 5G스마트폰 출시도 급격히 확대될 것”이라며 “한국, 미국, 유럽 등 선진시장의 상용화 경험을 바탕으로 하이엔드뿐 아니라 다양한 가격대 제품을 출시해 운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저가 스마트폰 경쟁력을 위해 시행하고 있는 합작개발생산(JDM)과 관련해서는 “급변하는 시장 상황에 발맞추기 위해 일부 제한된 모델에서 합작개발생산을 하고 있다”면서도 “물량 확대 여부는 결정되지 않았으며 협력업체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접는(폴더블) 스마트폰에는 기대감을 표시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폴드 사전예약과 초기 판매분이 빠른시간에 완판되고 언론에서 호평을 받는 등 시장의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갤럭시폴드 상용화 경험을 바탕으로 새 폴더블 라인업을 선보여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이번 삼성개발자대회에서 가로로 접히는 새로운 형태의 기기를 공개했다”며 “폴더블 영역의 새로운 형태 개발을 지속해 생태계를 확대하고 새로운 모바일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신한금융 사장단은 디지털 전환 공부 중, 조용병 인사에도 반영할 뜻
  2. 현대차 노조 임금보다 고용 기조, 하언태 임금협상 추석 전 타결하나
  3. 조폐공사 모바일 지역상품권 갈수록 탄력, 조용만 경영평가 우수 회복
  4. 현대차 새 투싼 덩치 키워, 소형SUV 수요 흡수할 가격 놓고 고민 거듭
  5. [오늘Who] 박재현, 수자원공사 물관리에 그린과 디지털뉴딜 다 접목
  6. 유럽 경쟁당국, 한국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 기업결합심사 일시유예
  7. [오늘Who] 유향열, 남동발전 태양광에 풍력발전도 더해 균형 맞춘다
  8. [채널Who] 부자공기업 인천공항공사 내우외환, 구본환 어깨 무겁다
  9. 신한금융, 조용병 'ESG경영' 강한 의지 실어 사회적 채권 발행 적극적
  10. [오늘Who] '오너 리스크' 고달픈 삼성전자, 김현석 위기감 숨기지 않다
TOP

인기기사

  1. 1 [Who Is ?]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2. 2 케이엠더블유 디지털뉴딜에 매출 난다, 김덕용 적자에도 5G투자 결실
  3. 3 [Who Is ?] 김경수 경상남도 도지사
  4. 4 [Who Is ?] 정기선 현대중공업 선박해양영업 대표
  5. 5 [오늘Who] 효성 기다린 수소시대 온다, 조현준 그린뉴딜 수확 눈앞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