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NH농협은행,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과 금융 클라우드 활성화 추진

고두형 기자
2019-10-31   /  12:04:25
NH농협은행,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과 금융 클라우드 활성화 추진

▲ 남영수 NH농협은행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왼쪽)과 박원기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 대표이사가 30일 서울 서초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오픈API와 금융클라우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NH농협은행 >

NH농협은행이 오픈API에 참여하는 핀테크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과 손잡았다.  

NH농협은행은 30일 서울 서초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과 ‘오픈AP와 금융 클라우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31일 밝혔다.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는 운영체제와 응용프로그램 사이의 통신에 사용되는 언어나 메시지 형식을 뜻한다.

금융 클라우드는 금융사업자가 필요로 하는 IT인프라를 내부적으로 구축하지 않아도 클라우드 서버를 통해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다.

NH농협은행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금융업에서 동반성장체계를 구축하고 NH농협은행 오픈API를 이용하는 핀테크기업의 보안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은 NH농협은행의 API를 이용하는 핀테크기업에 클라우드 서비스 테스트비용을 지원하고 NH디지털혁신캠퍼스 입주기업에 스타트업 성장에 필요한 클라우드 인프라, 교육, 기술컨설팅 등을 지원하는 ‘그린하우스 프로그램’을 제공하기로 했다.

두 회사는 API 개발자를 위한 해커톤행사 공동개회, 클라우드상품 기획과 기술연구, 핀테크기업 발굴 및 육성 등에서도 힘을 합치기로 했다.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은 정보기술(IT) 인프라를 기반으로 다양한 산업군에 B2B(기업 사이 거래)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코스콤과 손잡고 인공지능 기술, 챗봇 등을 금융서비스에 접목한 금융 특화 클라우드서비스를 내놨다.

NH농협은행 관계자는 “NH농협은행 오픈 API를 이용하는 기업들과 NH디지털혁신캠퍼스 입주기업 등 핀테크기업들에 금융클라우드 인프라를 제공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며 “핀테크기업들이 혁신서비스 개발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이 기사는 꼭!

  1. 유한양행 목표주가 상향, “비소세포폐암치료제 임상에서 효능 보여”
  2. 과기부 서울시 공공 와이파이 주도권 경쟁, 총선공약 민주당 머리 아파
  3. [채널Who] 서울 청파동 서계동은 재개발될까, 투자 때 꼭 주의할 점
  4. 해외주식 묻지마 투자에 경고등, 고객 확보만 열올린 증권사 책임론도
  5. 한국 배터리3사, 테슬라의 반값 전기차배터리에 밀리지 않는다
  6. 기아차 노사 임단협도 현대차 임금협상 잠정합의에 급물살 탈까
  7. 한국전자금융 비티원, 소상공인 디지털전환 지원에 사업확대 탄력받아
  8. 포스코건설 주택비중 너무 높다, 동남아 잘 아는 한성희 해외 나가나
  9. 지성규, 하나은행 중국 인도네시아 현지화 전략에 디지털도 추가하다
  10. [오늘Who] 이정희, 유한양행 폐암 치료제로 '글로벌 블록버스터' 기대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