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자산운용 연금수탁고 최근 3년간 2배 이상 늘어

이정은 기자
2019-10-30 16:29:41
0
삼성자산운용 연금수탁고가 최근 3년 동안 크게 늘었다. 

삼성자산운용은 올해 들어 3560억 원의 자금이 유입되면서 수탁고가 3조6천억 원을 보였다고 30일 밝혔다.
 
삼성자산운용 연금수탁고 최근 3년간  2배 이상 늘어

▲ 삼성자산운용 로고.


2016년 10월 말(1조6800억 원)과 비교하면 114% 증가했다. 

같은 기간 퇴직연금 수탁고는 1조 원에서 2조5600억 원, 개인연금 수탁고는 6700억 원에서 1조400억 원 규모로 늘었다.

삼성자산운용은 2016년 삼성 한국형 생애주기펀드(TDF) 시리즈를 출시한 뒤 연금 클래스만 약 5천억 원이 늘어났다고 설명했다.

삼성 미국투자적격채권펀드 시리즈에서는 2천억 원의 자금을 끌어 모았다.

삼성자산운용 연금본부 관계자는 "투자자 개개인의 투자성향에 따라 자산별로 특화된 연금 라인업을 늘려나갈 것이며 펀드 하나만으로도 연금투자를 해결할 수 있는 솔루션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정은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유럽 전기차 급성장 전망, 현대차 미국으로 돌린 유럽전문가 원대복귀
  2. 카카오 목표주가 높아져, "유료 콘텐츠 거래 늘고 카카오페이도 성장"
  3. SK바이오팜 주식에 개미 몰려들어, 삼성바이오로직스 학습효과인가
  4. [오늘Who] 문재인 부동산 불퇴전 의지, 김현미 4기 신도시도 꺼내나
  5. 한화시스템 주식 매수의견 유지, "사업영역 확장해 기업가치 긍정적"
  6. SK하이닉스 인공지능에 최적화된 D램 양산, D램 가격 하락 이길 무기
  7. [오늘Who] 김남호 DB그룹 2세경영 개막, CEO 세대교체 급물살 타나
  8. 신한금융투자 라임자산운용 펀드 후폭풍 거세, 신한금융 실적도 부담
  9. 김지완 BNK금융 해외진출 시동 건다, 현지화 위한 인수합병도 저울질
  10. CJ푸드빌 생존을 위한 다이어트, 정성필 내실 다지기에 사활 걸어
TOP

인기기사

  1. 1 박남춘, 셀트리온과 손잡고 인천을 바이오산업 메카로 만들기 힘내
  2. 2 SK바이오팜 이어 SK아이이테크놀로지 주목, 김신 SK증권도 기대 부풀어
  3. 3 SK바이오팜 주식에 개미 몰려들어, 삼성바이오로직스 학습효과인가
  4. 4 두산인프라코어, 건설현장 관리플랫폼 앞세워 코로나19 뒤 기회 키워
  5. 5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4만 명대로 감소, 브라질은 3만 명대로 줄어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