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트랜스오션이 발주한 드릴십 2척 건조계약 해지

남희헌 기자
2019-10-30 16:07:36
0
삼성중공업이 트랜스오션에게 수주한 드릴십 2척의 계약을 완전히 해지했다.

삼성중공업은 트랜스오션과 계약 해지에 관련한 보상 합의를 거쳐 29일자로 두 회사가 맺었던 드릴십 2척의 건조계약을 해지하기로 최종 합의했다고 30일 밝혔다.
 
삼성중공업, 트랜스오션이 발주한 드릴십 2척 건조계약 해지

▲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드릴십. <삼성중공업>


트랜스오션이 먼저 계약해지 의향을 전한 것이라 삼성중공업의 피해는 상대적으로 최소화됐다.

삼성중공업은 트랜스오션과 합의를 통해 기존에 드릴십 2척에 대해 받은 선수금 각각 1억8천만 달러, 3억4400만 달러를 돌려주지 않고 건조 중인 드릴십의 소유권도 지니도록 했다.

삼성중공업은 2013년 8월에 오션리그로부터 8544억 원에 드릴십 1척의 건조 계약을 따냈다. 2014년 4월에도 오션리그로부터 7656억 원에 드릴십 1척의 건조 계약을 추가로 따냈다.

하지만 오션리그의 재무상태가 나빠져 인도시점을 수 차례 미루는 등 인도에 난항을 겪었다. 오션리그가 지난해 트랜스오션에 인수되면서 계약도 이전됐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삼성중공업, 나이지리아 현지 생산기지의 부지 임대계약 연장 추진
  2. 삼성중공업, LNG추진 셔틀탱커를 세계 최초로 건조해 인도
  3. LNG운반선 발주 100척 몰려온다, 조선3사 수주 기대 가득 부풀어
  4. 해외언론 “현대미포조선, 그리스 선사의 LNG벙커링선 2척 수주할 듯”
  5. '카카오 금융사업 진격' 김범수, 증권사 인수 이어 보험사 설립도 눈앞
  6. 기아차 미국에 레저용 차량 줄줄이 투입, 박한우 수익성 개선에 탄력
  7. 우민호 영화 '남산의 부장들' 관객몰이, 쇼박스 '내부자들' 영광 재현할까
  8. 국민연금, '조원태 연임' 걸린 한진칼 주주총회에서 주주권 행사할까
  9. 조용병, 회장연임 확정에도 신한금융 라임자산운용 사태로 '산 넘어 산'
  10. [오늘Who] 조정우, SK바이오팜 뇌전증 신약 성과 이을 '항암제' 도전
TOP

인기기사

  1. 1 [오늘Who] 서정진 중국 직접진출 선회, 셀트리온 고위험 고수익 선택
  2. 2 '카카오 금융사업 진격' 김범수, 증권사 인수 이어 보험사 설립도 눈앞
  3. 3 경찰개혁 최대쟁점 ‘정보경찰’, 민주당 축소 방침 넘어 폐지 요구도
  4. 4 정세균 이광재 김부겸 김두관, 총선 뒤 대선주자 이낙연 대항마 되나
  5. 5 [오늘Who] 특수선 키우는 이성근, 인도 잠수함은 대우조선해양 기회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