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버닝썬사건 수사 개입 의혹 받는 윤모 총경 구속기소

은주성 기자
2019-10-29 21:09:20
0
검찰이 ‘버닝썬 의혹’ 수사 개입과 금품수수 의혹을 받고 있는 윤모 총경을 재판에 넘겼다.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부장검사 박승대)는 29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 자본시장법 위반,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증거인멸교사 등의 혐의로 윤 총경을 구속기소했다.
 
검찰, 버닝썬사건 수사 개입 의혹 받는 윤모 총경 구속기소

▲ 경찰청 전경. <연합뉴스>


윤 총경은 클럽 버닝썬 의혹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가수 승리씨 등과 유착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윤 총경은 승리씨 등이 함께 있던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경찰총장으로 불렸다.

윤 총경은 승리씨와 유인석 전 유리홀딩스 대표가 2016년 서울 강남에서 운영하던 '몽키뮤지엄'이 식품위생법 위반으로 신고를 받자 강남경찰서 경찰관들을 통해 단속내용을 확인한 뒤 유 전 대표에게 알려준 혐의를 받는다.

검찰은 6월 경찰로부터 이 사건을 넘겨받은 뒤 수사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윤 총경의 금품수수 정황을 추가로 포착했다.

검찰은 윤 총경이 특수잉크 제조업체 녹원씨엔아이(옛 큐브스)의 정모 전 대표에게 수천만 원대의 주식을 받은 혐의를 파악했다. 정 전 대표는 승리 측에 윤 총경을 소개해준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윤 총경이 받은 주식이 2016년 정 전 대표가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및 횡령, 배임 등 혐의로 고소당한 사건을 무마해주는 대가였던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윤 총경은 정 전 대표에게 받은 미공개정보를 이용해 큐브스 주식을 거래한 혐의와 버닝썬 수사 과정에서 정 전 대표에게 텔레그램 등 휴대전화 메시지를 모두 삭제하도록 한 혐의도 받는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민주당 최고위원 설훈 “검찰이 상궤 벗어났다 판단되면 특검”
  2. [오늘Who] ‘추다르크’ 추미애, 시대소명 앞세워 검찰개혁 깃발 들다
  3. 울산 부시장 송병기 "시장 선거 염두에 두고 청와대 제보하지 않았다"
  4. 추미애 “검찰개혁 사법개혁은 시대적 요구, 국민 요구에 부응하겠다”
  5. 이동걸 "우리들병원 특혜 사실 아니다, 아시아나항공 매각 잘 마무리"
  6. 민주당 ‘검찰공정수사촉구특별위’ 구성, 위원장 설훈 “윤석열 만나겠다”
  7. 이인영 “한국당은 국회 복귀 끝내 응답 안 했다, 단호한 대처 준비”
  8. 우리금융그룹 우리은행부터 인사 개막, 손태승 연임은 내년 초 윤곽
  9. 정규직 전환 상징 인천공항공사, 구본환 ‘공정한 전환' 쉽지 않아
  10. 아시아나항공 매각에서 박삼구의 내부거래 하청노동자 고용 복병되나
TOP

인기기사

  1. 1 정기선, 현대중공업의 사우디아라비아 LNG운반선 수주 진두지휘하나
  2. 2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3. 3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4. 4 동물구충제 '펜벤다졸' 품귀, 제일바이오 주가 상승에 '불편한' 시선도
  5. 5 소형SUV 강자 기아차 셀토스, 내년은 현대차 새 투싼과 한판 붙어야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