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근로복지공단 한국해운조합과 '표준형DC' 퇴직연금 활성화

이정은 기자
2019-10-29 10:40:39
0
삼성화재가 노후소득을 보장하는 데 유리한 표준형DC 퇴직연금제도를 활성화한다. 

삼성화재는 근로복지공단, 한국해운조합과 '표준형DC' 퇴직연금제도 도입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삼성화재, 근로복지공단 한국해운조합과 '표준형DC' 퇴직연금 활성화

▲ 삼성화재 로고.


'표준형DC'는 하나의 표준화된 규약을 작성해 가입하는 퇴직연금 제도다.

이 제도를 활용하면 소규모 기업들이 하나의 단체로 인정되기 때문에 적립금 총액이 늘어나게 돼 유리한 수수료율을 적용받을 수 있다.

한국해운조합은 근로복지공단 표준형DC 퇴직연금제도의 1호 고객이 됐다.

연안여객선 및 여객터미널 운영, 해상관광 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곳으로 2300여 개 조합원사로 구성돼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조합원사들은 근로복지공단이 작성한 표준규약으로 퇴직연금 계약을 체결함에 따라 퇴직연금 규약 작성을 위한 행정비용을 줄일 수 있다.

삼성화재는 자산관리기관으로 참여해 회원사 전용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고 전용 콜센터를 운영하는 등 조합원사의 퇴직연금 가입과 관리를 지원한다. 또 상품 구매 할인, 박물관 및 전시회 관람 등의 혜택도 제공하기로 했다.

신동구 삼성화재 일반보험본부장은 "이번 협약으로 조합원사와 소속 근로자들의 노후소득을 보장할 수 있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수요를 맞출 수 있는 제휴를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정은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반도건설 재해노동자 위해 1억 기탁, 박현일 “지속해 지원”
  2. IBK기업은행, 퇴직연금 수익률 높이는 최적금리 자동매수제도 도입
  3. NH아문디자산운용, NH농협무역 임직원 대상 연금자산 세미나 열어
  4. 삼성 금융계열사, 신생기업 아이디어의 사업화 지원에 힘모아
  5. 금감원, 우리은행 하나은행 손실사태 '통제부실'로 은행장 제재하나
  6. 우리은행 KEB하나은행, 파생결합펀드 배상 수용해도 후폭풍 계속
  7. 신한금융지주 회장후보로 돌아온 위성호, 명예회복 기회 잡을까
  8. [오늘Who] 최현만, 퇴직연금 수익률로 미래에셋대우 경쟁력 보여준다
  9. [Who Is ?]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10. 삼성SDI LG화학 SK이노베이션, 유럽 전기차배터리 자립정책에 ‘촉각’
TOP

인기기사

  1. 1 정기선, 현대중공업의 사우디아라비아 LNG운반선 수주 진두지휘하나
  2. 2 동물구충제 '펜벤다졸' 품귀, 제일바이오 주가 상승에 '불편한' 시선도
  3. 3 대구시장 권영진, 대구경북 신공항 속도전 기대하지만 어려움 여전
  4. 4 박삼구의 내부거래 하청노동자 고용승계, 아시아나항공 매각 복병되나
  5. 5 [Who Is ?] 구자은 LS엠트론 회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