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건조기 세탁기 앞세워 미국 생활가전시장 14분기째 1위

김디모데 기자
2019-10-28 15:24:52
0
삼성전자, 건조기 세탁기 앞세워 미국 생활가전시장 14분기째 1위

▲ 2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북미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 KBIS2019에서 삼성전자 모델이 건조기와 세탁기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건조기와 세탁기를 앞세워 미국 생활가전시장에서 1위 지위를 이어갔다.

삼성전자는 미국 생활가전시장에서 건조기와 세탁기의 선전에 힘입어 전체 시장 점유율 19.2%로 14분기 연속 1위 브랜드 자리를 지켰다고 28일 밝혔다.

세계 최대 건조기시장인 미국에서 3분기에 건조기시장 점유율 1위를 지켰다.

미국 시장조사업체 트랙라인에 따르면 삼성 건조기는 3분기 브랜드별 판매금액 기준 시장 점유율에서 20.2%를 차지해 1위에 올랐다. 삼성 건조기는 2017년부터 미국시장에서 1위를 유지하고 있으며 2019년 들어서도 3분기까지 분기마다 1위를 보였다.

삼성전자는 3분기 세탁기시장에서도 19.3%의 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

냉장고는 3분기 21.7%의 점유율로 14분기 연속 1위를 달렸다. 특히 프리미엄 제품군인 프렌치도어 냉장고는 28.9%의 점유율로 2009년부터 10년 넘게 1위를 이어가고 있다.

전자레인지는 13.5%의 점유율로 2018년 같은 기간보다 점유율을 1.2%포인트 높이며 2위를 지켰다. 가스·전기레인지도 16.7%로 2위를 유지했다.

최익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생활가전시장의 격전지인 미국에서 14분기 연속 1위 브랜드를 달성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폼페이오 "유럽은 화웨이 장비 쓰지 말아야", 대안으로 삼성전자 꼽아
  2. 삼성전자 스마트폰 카메라 고성능화 추진, 부품기업 수혜 확대
  3. 삼성전자 주가 3거래일 만에 소폭 반등, SK하이닉스는 2거래일째 하락
  4. 인텔 CPU 생산능력 부족 심각, 삼성전자 위탁생산 따낼 가능성 커져
  5. 삼성전자, 호주 소비자 평가에서 최고의 TV 브랜드로 뽑혀
  6. 인텔 CPU 공급부족으로 PC D램 가격 제자리, 내년 2분기 반등 예상
  7. 삼성전자, QLEDTV 가격 내려 내년 1천만 대 출하 가능
  8.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9. 금감원, 우리은행 하나은행 손실사태 '통제부실'로 은행장 제재하나
  10. 현대건설 GS건설, 대전 '장대B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바라며 군침
TOP

인기기사

  1. 1 중국 D램 생산 눈앞,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초격차’ 유지 더욱 절실
  2. 2 현대건설 GS건설, 대전 '장대B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바라며 군침
  3. 3 중추신경계 치료제 잇단 성과, 에이비엘바이오 펩트론에도 기대 몰려
  4. 4 [12월1주차] 비즈니스피플 주간 임원인사 동향
  5. 5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