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엔지니어링, 서울 상일동 본사에 안전체험관 세워 안전의식 강화

이한재 기자
2019-10-28 11:14:43
0
삼성엔지니어링, 서울 상일동 본사에 안전체험관 세워 안전의식 강화

▲ 삼성엔지니어링 직원이 최근 문을 연 본사 안전체험관에서 높은 곳에서 작업할 때 안전사안을 직접 체험하고 있다. <삼성엔지니어링>

삼성엔지니어링이 서울 상일동 본사에 안전체험관을 열고 임직원의 안전의식을 강화한다.

삼성엔지니어링은 보도자료를 내고 28일 서울 상일동 본사 글로벌엔지니어링센터(GEC)에 최근 문을 연 안전체험관에서 임직원을 대상으로 첫 안전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직원들의 안전의식 강화를 위해 10일 본사에 안전체험관을 열고 2주간 사전준비를 거쳐 임직원 교육을 시작했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임직원의 안전을 향한 경각심을 높이고 안전의식을 체화하기 위해 본사에 안전체험관의 문을 열게 됐다”며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한 이후 협력업체, 임직원 가족, 지역 주민 등으로 대상을 확대해 안전문화를 확산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전체험관은 플랜트안전, 건설안전, 생활안전 등 5개의 구역(Zone)으로 구성돼 있으며 에너지차단장치(LOTO), 화공플랜트 비상대응장치 등 23종의 기기들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안전체험관에 현장상황을 그대로 재현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실제 플랜트 현장의 일부 유닛(Unit)을 그대로 재현해 가스나 화학물질 유출, 화재, 폭발사고 등 플랜트 현장의 비상상황을 연출하고 이에 대처하는 훈련을 통해 실제 사고에 대비할 수 있도록 했다.

최첨단 장비들을 도입해 위기상황도 직간접적으로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VR(가상현실)영상기기와 촉각센서 등을 통해 감전, 낙하, 추락, 화재 등의 상황을 간접 경험하는 것은 물론 AI(인공지능) 기능이 탑재된 지능형 CC(폐쇄회로)TV를 통해 재난 발생 때 건물에서 긴급 대피상황도 체험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삼성엔지니어링, 멕시코 정유 프로젝트 본사업 수주 가능성 높아져
  2. 아시아나항공, 자체개발 항공정보 분석시스템으로 국무총리상 받아
  3. 유엔 안보리, 미국 요청에 11일 북한 핵과 미사일 프로그램 논의
  4. 한전KDN 안전보건경영시스템 국제인증 받아, 박성철 "안전 더 강화"
  5. 대우건설, ‘드론 관제시스템’ 구축해 건설현장에서 드론 활용 확대
  6. 보령제약, 소화성궤양 치료제 판매 늘어 매출확대 지속
  7. [Who Is ?] 이석주 제주항공 대표이사 사장
  8. [오늘Who] 박정원, 두산중공업 재무구조 위해 두산건설 합병하나
  9. 홍일표 “건설현장 안전 위해 스마트 모니터링시스템 확대해야”
  10. 현대상선, 부산신항 서컨테이너부두 운영사 선정과정 참여 '저울질'
TOP

인기기사

  1. 1 이마트 '가격 중간은 없다', 정용진 '유통실험' 내년에도 계속 간다
  2. 2 남매경영 4년 신세계에 이익 따라잡힌 이마트, 정용진 명예회복 별러
  3. 3 정영채, NH투자증권 빅데이터 기술 활용한 맞춤형 자산관리 힘실어
  4. 4 구본능 구본준, 구자경 이어 LG그룹 총수일가 구심점 역할 누가 맡나
  5. 5 한상윤, BMW코리아 하이브리드 '5시리즈'로 '불자동차' 오명 벗는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