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년생 김지영' 개봉 초기 흥행, '말레피센트2'와 '조커'도 관객몰이

임재후 기자
2019-10-25 18:23:33
0
'82년생 김지영' 개봉 초기 흥행, '말레피센트2'와 '조커'도 관객몰이

▲ 롯데컬처웍스가 배급하는 '82년생 김지영' 한 장면. <롯데컬처웍스>

영화 ‘82년생 김지영’이 개봉 초반 인기를 모으고 있다.

2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롯데컬처웍스가 배급하는 82년생 김지영은 개봉 이틀 만에 누적 관객 29만 명을 모았다.

23일 개봉 뒤 연일 하루 관객 수 1위에 올랐으며 실시간 예매율도 40%를 웃돌며 1위를 차지했다.

82년생 김지영은 소설 ‘82년생 김지영’을 원작으로 김도영 감독이 연출했다. 1982년에 태어난 한 여성의 삶을 그렸다.

정유미씨와 공유씨가 주연을 맡았다.

월트디즈니컴퍼니의 ‘말레피센트2’도 하루 관객수 상위권을 지켰다. 전날 관객 4만 명을 모으며 2위에 올랐다.

말레피센트2는 2014년 개봉한 ‘말레피센트’ 후속영화로 동화 ‘잠자는 숲 속의 공주’를 각색했다.

3위는 워너브러더스의 ‘조커’로 집계됐다. 2일 개봉한 뒤 24일까지 누적 관객 470만 명을 확보했다.

조커는 빈부격차, 장애, 폭력 등 묵직한 메시지를 던진다. 개봉 전 베니스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사자상을 받았다. [비즈니스포스트 임재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겨울왕국2' 1천만 관객 눈앞, '포드 V 페라리'도 개봉초기 관객몰이
  2. [오늘Who] SK텔레콤 재신임 박정호, '뉴 ICT기업'으로 거침없이 간다
  3. 타다 이어 카카오모빌리티 또 택시업계와 마찰, 이동산업 혁신은 험난
  4. 박동욱 이영훈, 현대건설과 포스코건설 도시정비 1위 다툼 치열
  5. KB금융지주 사외이사 6명 임기만료 앞둬, 이사진 구성에 시선집중
  6. [오늘Who] 반도그룹 한진칼 지분 확대, 조원태 우군인가 적군인가
  7. 케이엘넷 토탈소프트뱅크, 해수부 스마트해운정책 강화의 수혜
  8. 삼성증권 메드팩토 상장주관도 순항 기대, 바이오기업 역량 공들인 덕
  9. 소형SUV 강자 기아차 셀토스, 내년은 현대차 새 투싼과 한판 붙어야
  10. 이강래, 도로공사 수납원의 자회사 통한 정규직 전환 원칙에 힘빠져
TOP

인기기사

  1. 1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2. 2 최준영, 현대차 만큼 특별격려금 요구하는 기아차 노조 달랠 수 있나
  3. 3 [Who Is ?]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 사장
  4. 4 현대차 울산공장 '와이파이 제한'에 노조 반발, "이해한다" 의견도
  5.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