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회장 김호연 '적십자인도장 금장' 받아, 독립운동 알린 공로

최석철 기자
2019-10-23 11:57:35
0
김호연 빙그레 회장이 적십자인도장 금장을 받는다.

백범 김구 선생의 손녀 사위로서 독립운동 역사를 널리 알리려는 노력을 인정받았다.
 
빙그레 회장 김호연 '적십자인도장 금장' 받아, 독립운동 알린 공로

▲ 김호연 빙그레 회장.


빙그레는 김 회장이 대한적십자사에서 매년 창립기념일에 맞춰 인도주의 실천자들에게 주는 적십자인도장 금장 수상자로 결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이 상은 인도주의 활동에 크게 기여한 사람에게 주는 대한적십자사 최고의 포장이다.

반기문 전 UN사무총장(2015년)과 유의배 신부(2016년), 여성숙 선생(2018년) 등이 역대 수상자다.

대한적십자사는 올해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돌을 기념해 독립운동과 관련된 활동에 포장의 초점을 맞췄다.

김 회장은 백범 김구 선생의 손녀 사위로 사재를 출연해 김구재단을 설립하고 이봉창의사기념사업회 회장, 백범김구기념사업회 부회장, 독립기념관 이사 등을 맡아 독립운동 기념활동의 공로를 인정받았다.

빙그레도 독립유공자 후손들을 대상으로 한 대한장학사업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경찰 100돌을 기념 국제학술세미나를 진행한 바 있다. 김 회장은 빙그레 지분 36.75%를 보유한 최대주주다.

적십자인도장 시상식은 24일 오후 2시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네이버 목표주가 높아져, "멤버십과 통장이 기존 서비스와 시너지"
  2. 전통장류로 기본기 다진 샘표식품, 박진선 더 큰 '소스시장' 두드린다
  3. 오익근 대신증권 자본확충 내걸어, 라임자산운용 신뢰추락 수습 다급
  4. 한국항공우주산업 주식 매수의견 유지, "지체상금 환입돼 실적 늘어"
  5. 삼성전자, 코로나19로 스마트폰 부진한데 무선이어폰 흥행 반갑다
  6. 고동진 홍원표 최치훈도 '동학개미', 삼성전자 주식 산 삼성 CEO 많다
  7. 두산중공업에 3조6천억 혈세 지원, '두산은 왜' 의문에 답 내놓아야
  8. 삼성SDI 목표주가 높아져, “전기차배터리 3분기 흑자전환 가능”
  9. 코로나19 치료제 렘데시비르 국내 도입, 김현수 파미셀 성장기회 잡나
  10. 쌍용건설 코로나19 위기에도 해외사업 순항, 최대주주 UAE 덕 봐
TOP

인기기사

  1. 1 씨젠 랩지노믹스, K방역산업 육성정책의 수혜기업 첫 손가락 꼽혀
  2. 2 차바이오텍 주가 상한가, 파킨슨병 줄기세포 임상치료 성공
  3. 3 바이오주 강세, 차바이오텍 레고켐바이오 '급등' 메디톡스 '하락'
  4. 4 [오늘Who] 서정진,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로 신약개발기업 꿈 꿔
  5. 5 바이오주 대부분 하락, 알테오젠 차바이오텍 급락 바이오솔루션 급등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