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지주 목표주가 하향, 각종 악재로 비은행 강화에 부담 안아

이현주 기자
2019-10-23 09:08:39
0
우리금융지주 목표주가가 낮아졌다. 

파생결합증권(DLF) 대규모 손실 사의 악재가 비은행부문 강화 전략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분석됐다.
 
우리금융지주 목표주가 하향, 각종 악재로 비은행 강화에 부담 안아

▲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 겸 우리은행장.


서영수 키움증권 연구원은 23일 우리금융지주 목표주가를 기존 1만7천 원에서 1만6천 원으로 낮춰 잡았다. 투자의견은 중립(HOLD)를 유지했다. 

22일 우리금융지주 주가는 1만26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서 연구원은 “파생결합증권(DLF) 대규모 손실, 라임자산운용 환매중단 등의 악재가 이어지고 있다”며 “우리금융지주의 비은행부문 강화 전략에 제약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고 바라봤다. 

우리은행은 기준금리 인하에 따른 순이자마진(NIM) 하락 등에도 영향을 받아 실적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됐다. 

우리은행의 2019년 연결기준 순이익은 1조8790억 원으로 2018년보다 7.6% 줄어들 것으로 전망됐다. 

다만 전반적 금융업황 악화로 증권사, 보험사 등의 인수가격이 하락한 점은 우리금융지주에게 기회가 될 것으로 전망됐다. 

우리금융지주는 2019년 연결기준으로 순이익 1조609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8년보다 43.1% 줄어드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현주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오늘Who] 조운행, 우리종합금융 실적 증가로 대표 연임 '파란불'
  2. 손태승 '파생상품' 제재 피할 가능성, 우리금융지주 회장 연임 힘실려
  3. 바이오주 강세 신라젠 에이치엘비 '급등' 코오롱생명과학 '급락'
  4. JYP엔터테인먼트 주가 올라, 방탄소년단 테마주는 대체로 하락
  5. 엔씨소프트 더블유게임즈 오르고 플레이위드 게임빌 내려
  6. 셀트리온 3총사 주가 보합, 삼성바이오로직스 약간 올라
  7. SKD&D, 부동산개발과 신재생에너지 힘입어 내년 매출 1조 도전
  8. [Who Is ?] 이문환 BC카드 대표이사 사장
  9. 아시아나항공 인수로 HDC 주가 떨어져, 정몽규 지분 늘릴 절호의 기회
  10. 김연철, 꽉 막힌 금강산관광 풀기 위한 미국 방문 길도 ‘가시밭길’
TOP

인기기사

  1. 1 [오늘Who] 속타는 윤석금, 웅진코웨이 매각협상 속도낼 카드 적어
  2. 2 에이치엘비 18일 부산에서 주주간담회, 진양곤 "구체 계획 전한다"
  3. 3 성동조선해양 새 주인 찾나, 4차매각에서 유력후보로 HSG중공업 등장
  4. 4 '창업공신' 기우성 김형기,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대표 연임할까
  5. 5 [Who Is ?] 최준영 기아자동차 대표이사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