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현대일렉트릭,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전력변압기 280억어치 수주

강용규 기자
2019-10-22   /  17:29:18
현대일렉트릭앤에너지시스템(현대일렉트릭)이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전력변압기를 수주했다.

현대일렉트릭은 최근 사우디아라비아의 국영석유회사 아람코와 하위야 가스플랜트(Hawiya Gas Plant)에 전력변압기 24대를 모두 280억 원에 납품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현대일렉트릭,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전력변압기 280억어치 수주

▲ 현대일렉트릭이 제작한 전력변압기. <현대일렉트릭>


아람코는 사우디아라비아 동부 우나이자에 위치한 하위야 가스플랜트에 가스중앙처리시설을 확충하는 계획을 진행하고 있다. 현대일렉트릭은 여기에 쓰일 230kV급 전력변압기 24대를 2021년 7월까지 순차적으로 공급한다.

현대일렉트릭은 아람코로부터 초고압변압기 및 가스절연개폐장치 승인회사(GIS) 자격을 인정받은 국내 유일의 회사다.

아람코는 설비를 발주할 때 까다로운 기술사양을 만족하는 회사들만 입찰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제한하고 있어 자격을 갖춘 회사는 소수에 불과하다.

현대일렉트릭은 아람코가 추진하고 있는 해양유전 및 가스전 개발계획인 마르잔 프로젝트(Marjan Project)의 기자재 수주전에도 참여하고 있어 2019년 말에 성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일렉트릭 관계자는 “사우디아라비아에서는 기존의 석유산업뿐만 아니라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인프라 투자가 확대되고 있다”며 “발전플랜트뿐만 아니라 화학플랜트, 수처리플랜트 등으로 사업을 점차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이 기사는 꼭!

  1. 현대중공업그룹주 다 올라, 현대건설기계 현대에너지솔루션 대폭 상승
  2. 현대중공업그룹주 강세, 현대일렉트릭 현대건설기계 3%대 안팎 상승
  3. 현대중공업그룹주 혼조, 현대일렉트릭 5%대 급락 한국조선해양 상승
  4. 국토부, 구본환 강력 반발에도 인천공항공사 사장 선임 서두르나
  5. 우리은행장 임기 반환점 권광석, 투자금융과 해외사업 성과내기 박차
  6. LG화학 유럽 친환경기준 맞추기, 신학철 전기차배터리 경쟁력 높인다
  7. 대림산업, 강남 도시정비 2곳 시공권 뺏길 위기에 놓여 실적부담 커져
  8. 한국전력 주식 매수의견 유지, "실적 좋아져 올해는 배당 가능"
  9. 차기 구축함사업 국감 도마에,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수주 안갯속
  10. LG화학 배터리 양극재 자체생산 더 키워, 신학철 가격경쟁 확보 자신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