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일렉트릭,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전력변압기 280억어치 수주

강용규 기자
2019-10-22 17:29:18
0
현대일렉트릭앤에너지시스템(현대일렉트릭)이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전력변압기를 수주했다.

현대일렉트릭은 최근 사우디아라비아의 국영석유회사 아람코와 하위야 가스플랜트(Hawiya Gas Plant)에 전력변압기 24대를 모두 280억 원에 납품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현대일렉트릭,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전력변압기 280억어치 수주

▲ 현대일렉트릭이 제작한 전력변압기. <현대일렉트릭>


아람코는 사우디아라비아 동부 우나이자에 위치한 하위야 가스플랜트에 가스중앙처리시설을 확충하는 계획을 진행하고 있다. 현대일렉트릭은 여기에 쓰일 230kV급 전력변압기 24대를 2021년 7월까지 순차적으로 공급한다.

현대일렉트릭은 아람코로부터 초고압변압기 및 가스절연개폐장치 승인회사(GIS) 자격을 인정받은 국내 유일의 회사다.

아람코는 설비를 발주할 때 까다로운 기술사양을 만족하는 회사들만 입찰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제한하고 있어 자격을 갖춘 회사는 소수에 불과하다.

현대일렉트릭은 아람코가 추진하고 있는 해양유전 및 가스전 개발계획인 마르잔 프로젝트(Marjan Project)의 기자재 수주전에도 참여하고 있어 2019년 말에 성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일렉트릭 관계자는 “사우디아라비아에서는 기존의 석유산업뿐만 아니라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인프라 투자가 확대되고 있다”며 “발전플랜트뿐만 아니라 화학플랜트, 수처리플랜트 등으로 사업을 점차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허세홍, GS칼텍스의 글로벌 원유 선물거래소 설립 참여
  2.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유휴인력 해소 위해 해양설비 수주 총력전
  3. 국제유가 올라, 미국과 중국 1단계 무역합의 서명 기대감 커져
  4. 신현대, 중국 공세에 현대미포조선 LNG 관련 선박으로 수주 다각화
  5. 대우조선해양 품 떠날 대한조선, 박용덕 독자생존 가능한 수주 쌓아
  6. 해외언론 “현대미포조선, 그리스 선사로부터 LPG운반선 1척 수주”
  7. [오늘Who] 이영호, 삼성물산 수주텃밭 사우디아라비아 꿈 부풀어
  8. [Who Is ?] 김범년 한전KPS 사장
  9. 이영훈,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장애아 위한 포스코건설 사회공헌활동
  10. 윤석헌, '관치 논란' 의식해 우리은행 KEB하나은행 제재수위 낮출까
TOP

인기기사

  1. 1 서정진, ‘트룩시마’ 미국 출시로 셀트리온 '제2의 성장기' 진입하나
  2. 2 금호산업, 아시아나항공 구주 가격 올리려 '2위 인수자'도 선정할까
  3. 3 [Who Is ?]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4. 4 아시아나항공, 새 주인 만나면 대한항공과 다시 어깨 나란히 할까
  5. 5 코나 셀토스 티볼리에 QM3 트레일블레이저 가세, 소형SUV 더 뜨겁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