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광물 관련 글로벌협의체 가입, 신학철 “환경과 인권 고려 필수”

석현혜 기자
2019-10-21 18:41:13
0
LG화학이 배터리 분야의 지속가능한 공급망 관리를 위해 글로벌 협의체에 가입했다. 

LG화학은 국내 배터리업체로는 최초로 광물관련 글로벌 협의체인 ‘책임 있는 광물 조달 및 공급망 관리를 위한 연합(RMI,Responsible Minerals Initiative)’에 가입했다고 21일 밝혔다. 폴크스바겐, 르노, 애플 등 글로벌 자동차 및 IT기업 380여 곳이 RMI의 주요 회원사다. 
 
LG화학 광물 관련 글로벌협의체 가입, 신학철 “환경과 인권 고려 필수”

▲ 신학철 LG화학 대표이사 부회장.


이 연합은 4대 분쟁광물을 비롯해 코발트 등 배터리 원재료의 원산지 추척조사 및 생산업체와 관련한 상시 모니터링과 인증 등을 실시하는 글로벌 협의체로 2008년 설립됐다.

4대 분쟁광물은 아프리카와 남미 등 분쟁지역에서 채굴하는 금, 주석, 탄탈륨, 텅스텐 등이다.

LG화학은 이번 협의체 가입으로 이 연합이 확보하고 있는 분쟁광물, 코발트 등 일명 고위험광물의 원산지와 제련소 등 공급망과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제공받는다.

또 이 연합에 가입한 글로벌기업들과 함께 광물 공급망과 관련한 사회적, 환경적 이슈 해결을 위한 공조체계를 구축한다.

연합 회원사들은 매년 ‘책임 있는 공급망 관리’를 주제로 정례 콘퍼런스를 실시하고 공급망 관리가 취약한 고위험 협력사에 개선활동을 진행한다.

LG화학은 이런 공급망 정보체계 및 공조시스템을 바탕으로 자체 공급망 실사 및 협력업체의 개선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시하기 위한 계획을 세웠다.

특히 코발트의 경우 스마트폰, 전기자동차 배터리 등의 필수 원재료로 수요가 급증하면서 채굴과 생산과정에서 아동노동과 같은 인권침해 및 환경오염 문제가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LG화학은 8월 전세계 배터리 원재료 협력회사 대상으로 ‘지속가능경영’ 평가항목을 도입해 정기평가를 실시했다. 당시 ‘지속가능경영 항목’을 협력회사 평가 핵심항목인 품질 및 개발과 도일한 20% 비중으로 적용했다.

LG화학은 올해 초 코발트 공급망의 투명성과 추적성을 개선하기 위해 미국 IBM, 포드, 중국 화유코발트 등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블록체인 기술을 시범적으로 도입하기도 했다.

신학철 LG화학 부회장은 “기업의 핵심 경쟁력은 지속가능성에 달려있다”며 “환경 및 인권 고려한 투명한 공급망 관리는 반드시 갖춰야 할 필수요소”라고 강조했다. 

유럽연합은 2021년부터 분쟁광물 등 고위험군 광물을 놓고 지속가능한 구매와 공급망 관리를 의무화한 OECD 공급망 가이드를 법제화하는 계획을 세웠다. 

이에 따라 글로벌 자동차업체들은 코발트를 비롯한 원재료를 놓고 투명한 공급망 정보 공개 및 제3자 실사 등을 요구하고 있다. 폴크스바겐은 2018년 7월부터 협력회사를 대상으로 지속가능 등급제를 도입해 지속가능한 공급망 관리를 최우선 과제로 추진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석현혜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LG화학, 미국 국제무역위에 SK이노베이션의 조기 패소 판결 요청
  2. LG그룹 계열사 주가 약세, 생활건강 이노텍 디스플레이 1%대 하락
  3. LG디스플레이 주가 2%대 올라, LG유플러스 뺀 LG 계열사 모두 상승
  4. 코스피 코스닥 초반 동반하락, 콤펙시스템 흥아해운 한류AI센터 급등
  5. 코스피 3거래일 만에 상승, 코스닥도 5거래일 만에 반등
  6. 포스코케미칼, 전기차배터리 음극재공장 증설에 1254억 투자
  7. LG유플러스 주가 2%대 올라, LG 계열사 주가는 대체로 약세
  8. [오늘Who] 권영수, LG 연말인사에서 구광모 신임 계속 받을까
  9. [Who Is ?] 김종현 LG화학 전지사업본부장 사장
  10. 신창재, 교보생명 지속가능경영 힘쓴 공로로 '최고경영자상' 받아
TOP

인기기사

  1. 1 [오늘Who] 신동빈, 롯데쇼핑 '부진'에 사업개편과 인적쇄신 칼 빼들어
  2. 2 메지온 심장질환 치료제 곧 임상발표, 기업가치 지나친 고평가 시선도
  3. 3 외국언론 “삼성전자, 다음 폴더블폰에 강화유리 써 내구성 높일 듯”
  4. 4 한국거래소, 수능일 14일 증시 개장과 폐장 1시간씩 늦추기로
  5. 5 이주형, CMG제약 조현병 치료제로 상위권 제약사 도약 길을 찾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