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C&C, 청년장애인의 정보통신기술 전문가 육성 ‘씨앗’ 교육생 모집

은주성 기자
2019-10-21 14:42:25
0
SK의 C&C부문이 청년장애인을 대상으로 정보통신기술(ICT) 전문가를 육성하고 취업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SKC&C는 21일 서울 중구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에서 ‘씨앗 공동추진 협약식’을 열고 씨앗 교육생 모집을 시작한다. 
 
SKC&C, 청년장애인의 정보통신기술 전문가 육성 ‘씨앗’ 교육생 모집

▲ 이국주 능력개발원장(앞줄 왼쪽)과 유항제 SKC&C SV추진실장(앞줄 오른쪽)이 '씨앗 공동 추진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SKC&C >


모집 대상자는 고등학교나 대학교를 졸업했거나 졸업을 앞둔 청년장애인이다.

'씨앗'은 SKC&C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와 함께 장애인 정보통신기술 전문가를 육성하기 위해 교육과 취업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씨앗 교육을 희망하는 청년은 12월12일 오후 6시까지 필요한 서류를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면접 전형은 12월17일부터 12월19일까지 진행되고 최종 합격자는 12월20일에 발표된다.

씨앗 교육 프로그램은 2020년 1월부터 6월까지 진행된다. 소프트웨어개발, 정보보안, 웹디자인, IT 사무서비스 운영 등 모두 4개 부문에 걸쳐 교육이 이뤄진다. 모의면접 교육과 심리재활, 조직문화의 이해, 커뮤니케이션 기법, 문제해결 기법 등 사회성 훈련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된다. 

SKC&C는 씨앗 교육생들에게 기업 전문가의 멘토링을 지원하고 우수 교육생에게 100만 원 상당의 장학금도 수여한다.

씨앗 교육을 수료한 교육생들은 ‘씨앗 얼라이언스’ 참여 기업에서 3개월 동안 인턴 과정을 거친 뒤 최종 평가를 통해 정직원으로 채용된다.

SK텔링크, SK인포섹, 포스코ICT, 퓨처젠, 티라유텍, 윈스, 지엠티, 에임시스템 등 15개 기업들이 씨앗 얼라이언스에 참가해 씨앗 교육 수료생들의 채용에 협력하고 있다.

SKC&C는 씨앗 얼라이언스에 참여하는 기업을 지속적으로 확장할 계획도 세웠다.

SKC&C 관계자는 "씨앗 프로그램은 청년장애인들을 지원하는 사회적 가치 창출 활동"이라며 "체계적 취업지원과 인력양성을 통해 정보통신기술 전문가를 꿈꾸는 청년장애인들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SKC&C, 여러 클라우드 서버 이용해도 한꺼번에 백업 가능한 서비스
  2. 한글과컴퓨터 옴니시스템, 스마트시티 해외진출 지원정책에 기회잡아
  3. 조성욱, 공정위 철저한 준비로 네이버 불공정행위 제재 별러
  4. 국토부, 산업단지 개조와 건설일자리 지원해 양질 일자리 창출
  5. 조용만, 조폐공사의 중소기업 동반성장 최하등급 탈출 위해 안간힘
  6. [오늘Who] 박정호, SK텔레콤 가상현실에 소외계층 사회적 가치 담다
  7. 한전KDN, 뉴질랜드 ICT회사와 새 배전설비사업 추진
  8. [Who Is ?] 권태명 SR 대표이사 사장
  9. 김연철, 한화시스템 맡아 합병시너지 높여 상장흥행 어깨에 짊어져
  10. 이재현 CJ 문화사업에 '프로듀스' 오점, CJENM 허민회 재신임 받을까
TOP

인기기사

  1. 1 "현대차, 제네시스 GV80으로 미국에서 높은 수익성 힘들 수도"
  2. 2 [Who Is ?] 구자균 LS산전 대표이사 회장
  3. 3 이재현 경영효율화 칼 빼들어, CJ그룹 임원들 연말인사 초긴장
  4. 4 '구광모시대' 공격적인 LG그룹, 법무라인에 힘 더 실린다
  5. 5 정몽규, 아시아나항공 인수시너지 위해 범현대가와 협력할까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