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 호주 신재생에너지 전시회에서 태양광 토털솔루션 선보여

강용규 기자
2019-10-21 11:27:02
0
한화큐셀, 호주 신재생에너지 전시회에서  태양광 토털솔루션 선보여

▲ 호주 맬버른의 한 주택에 설치된 한화큐셀의 큐피크듀오 모듈. <한화큐셀>

한화큐셀이 호주에서 가장 큰 신재생에너지 전시회에서 태양광모듈과 에너지 솔루션 등을 선보인다.

한화큐셀은 23일과 24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리는 호주의 신재생에너지 전시회 ‘올에너지 2019(All-Energy 2019)’에 참가한다고 21일 밝혔다.

한화큐셀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에너지 저장 솔루션인 큐홈플러스(Q.HOME+)를 호주시장에 처음 선보인다.

큐홈플러스는 인버터(직류 전류를 교류 전류로 바꿔주는 장치), 배터리, 에너지 관리 시스템(EMS)을 결합한 것으로 태양광 발전으로 생산한 전력 가운데 잉여전력을 저장하고 필요할 때 사용할 수 있도록 해 에너지 사용효율을 높여준다.

한화큐셀은 이번 전시회에서 기존 태양광모듈들보다 출력이 5%이상 높은 큐피크 듀오 G9(Q.PEAK DUO G9)의 시제품도 선보인다. 한화큐셀은 큐피크듀오G9에 셀 사이 간격을 줄이는 갭리스(Gapless)기술을 적용해 남는 공간에 그만큼 더 많은 셀을 배치했다.

한화큐셀은 현재 한화큐셀의 최고 효율 모듈인 큐피크 듀오 G6 플러스(Q.PEAK DUO G6+)도 함께 전시한다.

통상적으로 태양광 제품 제조사들은 제품 보증 12년, 출력 보증 25년의 사후 서비스를 고객에 제공하지만 한화큐셀은 큐피크 듀오 G6 플러스의 고객에 25년의 제품 보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호주 태양광시장은 주택용이나 상업용 시장을 중심으로 성장하고 있어 고출력 프리미엄 모듈과 전기를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에너지 저장 솔루션의 수요가 많다.

한화큐셀은 고출력 모듈인 큐피크듀오 제품들을 앞세워 호주 태양광시장을 공략하고 있는데 글로벌시장 조사기관인 EuPD리서치로부터 호주에서 4년 연속 ‘태양광 톱 브랜드(Top Brand PV)’에 선정됐다.

김희철 한화큐셀 대표이사 사장은 “한화큐셀은 주택용 및 상업용 시장이 발달한 호주 태양광시장에서 브랜드 파워를 인정받고 있다”며 “태양광산업에서의 성공을 바탕으로 에너지 저장 솔루션을 비롯한 토털 에너지 솔루션회사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화그룹 후계자 김동관 10월 초 유럽에서 결혼, 신부는 일반직원
  2. 한화케미칼, 태양광부문 호조로 3분기 영업이익 급증
  3. 한화첨단소재, 국제복합소재전시회에서 차량 경량화제품 선보여
  4. [CEO&주가] 이우현 폴리실리콘 겨울 버텨, OCI 주가 화려한 봄 꿈꿔
  5. 신세계 목표주가 높아져, "백화점과 면세점 모두 실적 좋아져"
  6. 가스공사, 가스도매요금 회수로 3분기 영업손실폭 줄어
  7. 한국전력기술, 대형사업 수주 못하면 고정비 부담으로 적자 더 커져
  8. [오늘Who] 윤석금, 웅진코웨이 웅진에너지 돌아 웅진씽크빅에 매진
  9. [Who Is ?] 김원석 농협경제지주 농업경제 대표이사
  10. 한화 사장 최선묵, 한국PR협회 ‘2019 올해의 PR인’으로 뽑혀
TOP

인기기사

  1. 1 메지온 심장질환 치료제 곧 임상발표, 기업가치 지나친 고평가 시선도
  2. 2 한국거래소, 수능일 14일 증시 개장과 폐장 1시간씩 늦추기로
  3. 3 해외언론 “엔비디아, 삼성전자에 7나노급 GPU 생산 맡겨”
  4. 4 [오늘Who] 속타는 윤석금, 웅진코웨이 매각협상 속도낼 카드 적어
  5. 5 에이치엘비 18일 부산에서 주주간담회, 진양곤 "구체 계획 전한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