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아시아나항공, 조종사노조 주최 국제회의 지원해 노사화합 다져

조장우 기자
2019-10-21   /  11:03:18
아시아나항공이 조종사노동조합에서 주최하는 국제행사를 지원하며 노사 화합을 다진다.

아시아나항공은 서울 마포구 라이즈 호텔에서 21일부터 23일까지 아시아나항공 조종사노동조합 주최로 열리는 ‘스타얼라이언스 항공사 조종사협회(ASAP) 대표자회의’를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 조종사노조 주최 국제회의 지원해 노사화합 다져

한창수 아시아나항공 대표이사 사장.


이번 회의에는 스타얼라이언스 소속 26개 항공사 조종사 대표들이 참석해 △안전운항을 위한 협조 강화 △정보교류 및 소통체계 수립 △비행업무환경 개선방안들을 논의한다.

첫 날에는 한창수 아시아나항공 대표이사 사장, 김영곤 아시아나항공 조종사노동조합 위원장이 참석해 안전운항을 위한 상호 협력을 다짐했다.

한창수 사장은 행사에 참석해 “조종사들은 아시아나항공의 최우선 가치인 안전운항을 현장에서 증명하는 분들”이라며 “아시아나항공은 조종사들의 안전운항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행사를 준비한 김영곤 위원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비행안전을 높이기 위한 방안을 찾을 수 있었다”며 “조합에서도 아시아나항공의 안전운항을 위해 적극 협조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이 기사는 꼭!

  1. 김현미 "아시아나항공 안전운항과 정상영업 이뤄지도록 챙겨야"
  2. 아시아나항공 채권단 관리체제로, 한창수 재신임 받아 계속 경영할까
  3. 아시아나항공 짐 벗은 HDC현대산업개발, 권순호 개발사업 고삐 죈다
  4. HDC현대산업개발 "아시아나항공 계약금 반환 위한 법적 대응"
  5. HDC현대산업개발, 아시아나항공 계약금 2500억 돌려받을 수 있을까
  6. 기간산업안정기금 놓고 잡음 계속, 아시아나항공 지원에 형평성 논란
  7. HDC현대산업개발 흑석11구역 수주 도전, 권순호 도시정비 반등 절실
  8. 아시아나항공 주식 중립의견 유지, "체질 바꿔 수익성 회복 절실"
  9. [오늘Who] 박삼구 금호고속 잃을 위기, 광주 유스퀘어 개발이 구명줄
  10. 아시아나항공 인수 포기할 수 있다, 그러나 정몽규 상도의 땅에 떨어져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