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지지율 45%로 대폭 반등, 조국 사퇴 뒤 진보와 중도층 결집

류근영 기자
2019-10-21 10:47:04
0
문재인 지지율 45%로 대폭 반등, 조국 사퇴 뒤 진보와 중도층 결집

▲ 10월 3주차 문재인 대통령 국정 수행평가 주간집계. <리얼미터>

문재인 대통령 국정 수행 지지율이 45%로 오르며 2주 동안의 하락세를 멈추고 반등했다.

여론 조사기관 리얼미터는 10월 3주차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도 조사(주간 집계)에서 응답자의 45%가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대답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주 집계보다 3.6%포인트 상승했다.

'국정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3.8%포인트 내린 52.3% 집계됐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사퇴 이후 진보성향과 중도성향에서 지지층이 결집한 것으로 풀이된다.

세부적으로 중도층 진보층 30대 50대 40대 20대, 대구 경북 충청권 호남 경기 인천 등 대부분의 계층과 지역에서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정당 지지율을 보면 더불어민주당이 39.8%%로 전주보다 4.5%포인트 올랐다. 자유한국당은 34.3%로 0.1%포인트 하락했다.

바른미래당은 1%포인트 내린 5.3%, 정의당은 1.4%포인트 하락한 4.2%로 나타났다. 민주평화당은 1주일 전보다 0.1%포인트 내리며 1.6%, 우리공화당도 0.1%포인트 하락하며 1.4%로 조사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YTN 의뢰로 14일부터 18까지 닷새 동안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4만5064명에 통화를 시도해 최종 2505명의 응답을 받아 이뤄졌다. 신뢰 수준은 95%, 표본 오차는 ±2%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http://www.realmeter.net/category/pdf/)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문재인 지지율 47.3%로 올라, 소통과 통합 행보에 긍정적 평가
  2. 나경원 '패스트트랙 충돌' 9시간 검찰조사, 저항권 논리로 대응
  3. 문재인, 수능 수험생에게 "결과 걱정 말고 하던 대로 하면 된다"
  4. 민주당 반도체회사에서 최고위원회의, 이해찬 “반도체 자립 강화”
  5. 철도노조 “파업 대응해 군병력 투입은 헌법의 노동자 권리 부정”  
  6. 여야 의원 157명,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 재개 촉구 결의안’ 발의
  7. 상상인증권, 최대주주 유준원의 조국 관련 의혹에 바람 잘 날 없어
  8. [Who Is ?] 문재인 대통령
  9. [오늘Who] 황교안 지도력 계속 흠집, 한국당 보수통합 주도력도 흔들
  10. [Who Is ?] 최문순 강원도 도지사
TOP

인기기사

  1. 1 [오늘Who] 신동빈, 롯데쇼핑 '부진'에 사업개편과 인적쇄신 칼 빼들어
  2. 2 메지온 심장질환 치료제 곧 임상발표, 기업가치 지나친 고평가 시선도
  3. 3 외국언론 “삼성전자, 다음 폴더블폰에 강화유리 써 내구성 높일 듯”
  4. 4 한국거래소, 수능일 14일 증시 개장과 폐장 1시간씩 늦추기로
  5. 5 이주형, CMG제약 조현병 치료제로 상위권 제약사 도약 길을 찾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