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 북한에 최고 수준의 제재 유지

이현주 기자
2019-10-20   /  16:22:35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가 북한에 최고 수준의 제재를 유지한다. 

20일 금융위원회 금융정보분석원에 따르면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는 13~18일 프랑스 파리에서 총회를 열고 북한에 최고 수준의 제재를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 북한에 최고 수준의 제재 유지

▲ 금융위원회 로고.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는 각국의 국제기준 이행을 종합 평가해 제재 여부를 결정한다. 최고 수준 제재는 사실상 거래중단, 금융회사의 해외사무소 설립 금지 등을 비롯한 적극적 대응조치를 뜻한다. 

이란에는 최고 수준 제재 부과의 유예 등급을 유지했다.

스리랑카, 에티오피아, 튀니지는 개선되고 있다고 판단하고 주의국 명단에서 제외했다. 주의국은 자금세탁방지제도가 취약해 거래할 때 위험할 수 있는 나라들을 의미한다.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는 금융사들이 고객을 확인하는 과정에서 쓰일 ‘디지털 아이디’에 관한 국제기준 적용지침 초안을 마련하고 향후 개선해 2020년 2월에 열리는 총회에서 채택하기로 했다.

또 가상화폐 관련 각국의 권고사항 이행여부를 상호평가하기 위한 기준도 개정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현주 기자

이 기사는 꼭!

  1. 삼성생명 금감원 중징계 받을 가능성, 전영묵 신사업 차질빚나 긴장
  2. 금감원 삼성생명 제재 결론 못 내, 12월3일 다시 논의하기로
  3. 뉴욕타임스 "미국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내년 초 2차 경기침체 가능성"
  4. 삼성전기 내년 5G시장 개화 기다린다, 영업이익 1조 회복도 기대 품어
  5. 손태승, 아주캐피탈 인수로 우리금융 자동차금융 플랫폼 통합 밑그림
  6. 만도 전기차 맞춰 전동화부품 키운다, 해외영업 강한 조성현 진두지휘
  7. [CEO톡톡] 우리금융 KT와 디지털동맹 어디까지 가나, 손태승 선봉에
  8. 비트코인 '디지털 금' 자리매김 시기상조인가, 시세 전망도 갈팡지팡
  9. 진에어 에어부산 통합하면 부산에 본사 둬야 한다는 부산상공회의소
  10. [오늘Who] LG유플러스 새 대표 황현식, 구광모 고객가치에 닿아있다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