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스위스 투자은행과 외화자본 조달 위한 약정계약 맺어

김용원 기자
2019-10-18 17:52:17
0
신한은행이 스위스 투자은행 크레딧스위스와 새로 자금조달 약정계약을 맺어 외화자본을 확보했다.

신한은행은 18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크레딧스위스와 커미티드라인 신규 약정계약을 맺었다.
 
신한은행, 스위스 투자은행과 외화자본 조달 위한 약정계약 맺어

▲ 신한은행 기업로고.


커미티드라인은 약속한 한도 안에서 외화를 수급할 수 있는 방식으로 금융시장 변동성에 대비할 수 있는 안정적 외화 조달수단으로 꼽힌다.

이번 약정을 통해 신한은행은 미화 5천만 달러(약 591억 원), 스위스화 1억 프랑(약 1197억 원)의 외화를 확보하게 됐다.

신한은행은 이번 계약금액을 포함해 국내 시중은행 가운데 가장 많은 12억 달러(약 1조4178억 원) 규모의 외화 커미티드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약정으로 즉시 활용할 수 있는 외화 공급라인을 확충하고 안정적으로 외화 유동성을 관리할 수 있게 됐다”며 “고객들에도 더 원활하게 외화자금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신한금융지주, 코로나19 금융지원 위한 5억 달러 외화 소셜본드 발행
  2. 문은상 없는 신라젠과 항암치료제 장래 짊어진 주상은 이권희는 누구?
  3. 문태곤 '코로나19가 야속하다', 강원랜드 야심찬 신사업도 '개점휴업'
  4. 해외언론 “한국조선해양, LNG추진 초대형 원유운반선 6척 수주 앞둬”
  5. 하현회, LG유플러스 방송채널사업 진출로 콘텐츠 생태계 넓힌다
  6. SK이노베이션 목표주가 상향, “자회사 상장과 2차전지 기대감 높아”
  7. [오늘Who] 삼성 스마트폰 인도에서 공격적, 노태문 반등기회 잡는다
  8. 두산인프라코어, 건설현장 관리플랫폼 앞세워 코로나19 뒤 기회 키워
  9. 구광모 2년 인재영입에 공들여, LG그룹 곳곳에 순혈주의 무너지다
  10. 오익근 대신증권 신뢰회복 온힘, 라임펀드 피해자 달랠지는 미지수
TOP

인기기사

  1. 1 [Who Is ?] 구광모 LG그룹 회장
  2. 2 조사기관 “애플, 자체설계 반도체를 TSMC에서 100달러 이하로 양산”
  3. 3 김현미 은성수 이동걸에 둘러싸인 정몽규, 아시아나항공 결단할 시간
  4. 4 신풍제약 주가 장중 급등,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시험 병원 늘어
  5. 5 SCI평가정보 주가 장중 상한가, 최대주주 지분매각 추진에 기대감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