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갤럭시S10 지문인식 보안 취약, 삼성전자 "소트트웨어 패치로 해결"

김디모데 기자
2019-10-17   /  16:39:47
삼성전자가 갤럭시S10과 갤럭시노트10에서 새로 선보인 초음파 방식 지문인식이 보안에 취약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삼성전자는 소프트웨어(SW) 업데이트를 통해 지문인식 문제를 해결하기로 했다.
 
갤럭시S10 지문인식 보안 취약, 삼성전자 "소트트웨어 패치로 해결"

▲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S10' 시리즈.


17일 외신과 국내 정보기술(IT) 커뮤니티 등에 따르면 갤럭시S10과 갤럭시노트10 전면에 실리콘 케이스를 씌우면 등록된 지문이 아니어도 잠금이 풀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더 선과 포브스 등은 이베이에서 약 3달러 전후에 판매되는 실리콘 케이스를 갤럭시S10에 씌우고 등록된 손이 아닌 다른 손으로 지문인식을 해제하는 모습을 시연했다.

이와 관련해 국내 커뮤니티에서는 갤럭시S10이 아닌 갤럭시노트10에서도 같은 문제가 나타난다며 9월부터 삼성전자에 문제제기를 했으나 별다른 답변을 받지 못했다는 주장도 나왔다.

삼성전자 스마트폰은 삼성페이, 은행 앱 등에서 지문인식을 본인 인증 수단으로 사용한다. 이 때문에 새로운 지문인식 방식이 보안에 취약하다는 우려가 제기된다.

삼성전자는 갤럭시S10과 갤럭시노트10에 퀄컴의 초음파 기반 지문인식 센서를 적용했다. 별도의 버튼에 손가락을 올려 지문을 인식하는 방식이 아니라 디스플레이 자체에 센서를 내장했다.

이 초음파 센서가 지문을 인식할 때 실리콘 케이스가 변수로 작용해 판독에 오류가 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삼성전자는 “내부적으로 오류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며 “조만간 소프트웨어 패치를 배포해 문제를 해결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이 기사는 꼭!

  1. 조성욱 구글에도 공정위 칼 겨눠, 공룡 플랫폼은 예외없다 의지 보여
  2. 해외언론 “현대중공업, 태국에서 초대형 LPG운반선 1척 수주할 듯”
  3. [오늘Who] 이석희, 인텔 낸드 품어 SK하이닉스 확실한 2위 원한다
  4. [오늘Who] 포스코건설 수주 역전도 실력, 한성희 흑석11구역도 넘봐
  5. 신한카드 종합금융사로 변신, 임영진 마이데이터 연합군 확보 분주
  6. LG디스플레이 내년 흑자전망 하늘과 땅, 정호영 유연함으로 업황 대응
  7. 서부발전 안전사고 오명 벗기에 집중, 임기 5개월 남은 김병숙 숙제
  8. 현대차 글로벌비즈니스센터 공사 지연되나, 현대건설 내년 실적 차질
  9. 신라젠 면역항암제 가치 회복에 중점, 주상은 주식거래 재개 안간힘
  10. 두산솔루스 주식 매수의견 유지, “전지박부문 성장성 확고해”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