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지지율 45.5%로 대폭 반등, 조국 사퇴에 지지층 결집

류근영 기자
2019-10-17 10:38:46
0
문재인 지지율 45.5%로 대폭 반등, 조국 사퇴에 지지층 결집

▲ 10월 3주차 문재인 대통령 국정 수행평가 일간 변화. <리얼미터>

문재인 대통령 국정 수행 지지율이 45.5%로 오르며 큰 폭의 반등세를 보였다.

여론 조사기관 리얼미터는 10월 3주차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도 조사(주중 집계)에서 응답자의 45.5%가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대답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주 집계보다 4.1%포인트 상승했다.

'국정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4.5%포인트 내린 51.6%로 긍정평가와 격차가 지난주 14.7%포인트에서 6.1%포인트로 크게 좁혀졌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사퇴로 지지층이 결집하며 긍정 평가는 늘었지만 부정 평가는 줄어든 것으로 분석된다.

세부적으로 중도층 진보층, 30대 50대 40대, 호남 충청권 대구 경북 경기 인천 서울 등 대부분의 지역과 계층에서 상승했다. 부산 울산 경남, 20대에서는 소폭 하락했다.

정당 지지율을 보면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지지율 격차가 다시 오차범위(±2.5%포인트) 밖으로 벌어졌다. 민주당은 39.4%로 4.1%포인트 오른 반면 한국당은 34%로 0.1%포인트 하락했다.

바른미래당은 0.9%포인트 내린 5.4%, 정의당은 0.7%포인트 내린 4.5%로 나타났다. 우리공화당은 1주일 전보다 0.1%포인트 오르며 1.6%, 민주평화당은 0.1%포인트 내려 1.6%로 조사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tbs 의뢰로 14일과 16일 사흘 동안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만7239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1503명의 응답을 받아 이뤄졌다. 표본 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2.5%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http://www.realmeter.net/category/pdf/)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총선 인물영입 불붙어, 이해찬은 ‘관료출신’ 황교안은 ‘반문인사' 눈독
  2. 이인영 “한국당은 검찰개혁 원하지 않아, 검찰개혁은 시위 떠난 화살”
  3. 검찰 조국 비공개 소환조사, 입시부정과 차명 주식거래 연관 추궁
  4. 문재인 지지율 47.3%로 올라, 소통과 통합 행보에 긍정적 평가
  5. 나경원 '패스트트랙 충돌' 9시간 검찰조사, 저항권 논리로 대응
  6. 민주당 반도체회사에서 최고위원회의, 이해찬 “반도체 자립 강화”
  7. 철도노조 “파업 대응해 군병력 투입은 헌법의 노동자 권리 부정”  
  8. [Who Is ?] 문재인 대통령
  9. [오늘Who] 황교안 지도력 계속 흠집, 한국당 보수통합 주도력도 흔들
  10. [Who Is ?]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대표이사 사장
TOP

인기기사

  1. 1 메지온 심장질환 치료제 곧 임상발표, 기업가치 지나친 고평가 시선도
  2. 2 한국거래소, 수능일 14일 증시 개장과 폐장 1시간씩 늦추기로
  3. 3 해외언론 “엔비디아, 삼성전자에 7나노급 GPU 생산 맡겨”
  4. 4 [오늘Who] 속타는 윤석금, 웅진코웨이 매각협상 속도낼 카드 적어
  5. 5 [Who Is ?] 송용덕 롯데그룹 호텔&서비스 BU장 부회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