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지지율 45.5%로 대폭 반등, 조국 사퇴에 지지층 결집

류근영 기자
2019-10-17 10:38:46
0
문재인 지지율 45.5%로 대폭 반등, 조국 사퇴에 지지층 결집

▲ 10월 3주차 문재인 대통령 국정 수행평가 일간 변화. <리얼미터>

문재인 대통령 국정 수행 지지율이 45.5%로 오르며 큰 폭의 반등세를 보였다.

여론 조사기관 리얼미터는 10월 3주차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도 조사(주중 집계)에서 응답자의 45.5%가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대답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주 집계보다 4.1%포인트 상승했다.

'국정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4.5%포인트 내린 51.6%로 긍정평가와 격차가 지난주 14.7%포인트에서 6.1%포인트로 크게 좁혀졌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사퇴로 지지층이 결집하며 긍정 평가는 늘었지만 부정 평가는 줄어든 것으로 분석된다.

세부적으로 중도층 진보층, 30대 50대 40대, 호남 충청권 대구 경북 경기 인천 서울 등 대부분의 지역과 계층에서 상승했다. 부산 울산 경남, 20대에서는 소폭 하락했다.

정당 지지율을 보면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지지율 격차가 다시 오차범위(±2.5%포인트) 밖으로 벌어졌다. 민주당은 39.4%로 4.1%포인트 오른 반면 한국당은 34%로 0.1%포인트 하락했다.

바른미래당은 0.9%포인트 내린 5.4%, 정의당은 0.7%포인트 내린 4.5%로 나타났다. 우리공화당은 1주일 전보다 0.1%포인트 오르며 1.6%, 민주평화당은 0.1%포인트 내려 1.6%로 조사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tbs 의뢰로 14일과 16일 사흘 동안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만7239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1503명의 응답을 받아 이뤄졌다. 표본 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2.5%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http://www.realmeter.net/category/pdf/)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오늘Who] 이재명 코로나19 위기에 선명 더 부각 , 이낙연 신중 추격
  2. 문재인 지지율 47%로 낮아져, 부동산정책 부정평가 늘어
  3. 문재인 지지율 50%로 상승, 30대 오르고 40대 60대 떨어져
  4. 문재인 지지율 49.8%로 내려, 서울과 부산울산경남에서도 지지 줄어
  5. 중국자본 한국 주택시장 들어오나, 대우산업개발 두산건설 인수 추진
  6. 씨젠, 코로나19 장기화로 진단키트 매출 내년까지 증가 가능
  7. 퀄컴 새 스마트폰 AP 강력, 강인엽 삼성전자 고성능 AP 개발 다급해져
  8. 기아차 쏘렌토 하이브리드 판매재개, 송호성 세제혜택 없어도 자신
  9. 씨젠 목표주가 높아져, "코로나19 장기화로 진단키트 매출 계속 늘어"
  10. JP모건 "미국 대선에서 민주당 바이든 당선되면 증시 상승에 긍정적"
TOP

인기기사

  1. 1 LG전자 마스크형 공기청정기 특허 공개, 접히는 형태로 휴대 편리
  2. 2 [오늘Who] 메디톡스 균주소송 휴젤도 겨냥, 손지훈 해외진출에 부담
  3. 3 문재인 지지율 47%로 낮아져, 부동산정책 부정평가 늘어
  4. 4 씨젠, 코로나19 장기화로 진단키트 매출 내년까지 증가 가능
  5. 5 HMM 초대형컨테이너선 잇단 만선, 운임도 좋아 흑자전환 기대 품어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