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케미칼 주가 상승 전망", 2차전지 소재 생산 증가해 실적 늘어

석현혜 기자
2019-10-17 08:15:50
0
포스코케미칼 주가가 오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2020년부터 2차전지 소재 생산능력이 확대돼 영업이익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다. 
 
"포스코케미칼 주가 상승 전망", 2차전지 소재 생산 증가해 실적 늘어

▲ 민경준 포스코케미칼 대표이사 사장.


박현욱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17일 포스코케미칼 목표주가를 6만3천 원,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16일 포스코케미칼 주가는 4만445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박 연구원은 "2020년부터 2차전지 소재의 실적 기여도가 늘면서 안정적 성장이 가능하다"며 "2차전지 소재 실적이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2019년 17%에서 2020년 37%, 2021년 50%로 크게 증가할 것"이라고 바라봤다.

포스코케미칼은 2차전지의 핵심소재인 음극재와 양극재를 생산한다. 

포스코케미칼은 2019년 10월까지 음극재 공장의 1단계 증설을 마무리하고 11월 상업생산을 시작한다. 이번 증설로 음극재의 생산능력은 연간 2만 톤 이상 늘어난다. 또 2021년 4분기에는 제2공장의 2단계 증설을 추진한다.

양극재는 연간 6천 톤 규모로 생산할 수 있는 광양 생산설비를 5월에 1단계 완공했으며 2020년 3월에는 2단계 생산설비를 완공한다.  

박 연구원은 "음극재 생산능력은 2018년 2만4천 톤에서 2022년 7만4천 톤으로 늘어나고 양극재 생산능력도 2018년 9천 톤에서 2020년 3만9천 톤으로 증가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변종만 NH투자증권 연구원도 "전기차 배터리산업의 폭발적 성장으로 2차전지 소재 수요가 늘고 있다"며 "2020년부터는 전기차 배터리업체에 납품하는 양극재의 매출이 본격화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포스코케미칼은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2조204억 원, 영업이익 1246억 원을 올릴 것으로 전망됐다. 2019년 실적 추정치보다 매출은 34.8%, 영업이익은 6.2%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석현혜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오늘Who] 김준, LG화학의 소송 공세에 SK이노베이션 대응방안 있나
  2. LG화학 목표주가 높아져, "중대형배터리 매출과 이익 내년 급증"
  3. OCI 주식 매수의견 유지, "폴리실리콘 수요와 판매가격 반등 가능"
  4. 셀트리온헬스케어 목표주가 상향, "램시마SC 출시에 내년 실적 기대"
  5. “한전KPS 주가 상승 가능”, 실적 계속 늘 수 있는 구조 갖춰
  6. YG엔터테인먼트 주식 중립의견 유지, "블랙핑크 복귀 미뤄질 가능성"
  7. "셀트리온헬스케어 주가 상승 가능", 바이오시밀러 출시 늘어 기대
  8. [Who Is ?] 김종현 LG화학 전지사업본부장 사장
  9. 최태원 "반도체 소재 국산화보다 다른 대안 찾아야 더 효과적"
  10. 우리은행 파생상품 손실 확정, 손태승 분쟁위에서 '고객보호' 보여줄까
TOP

인기기사

  1. 1 카타르 LNG운반선 대거 발주 임박, 조선3사 수주기대 가득
  2. 2 이원희, 현대차 새 그랜저와 제네시스 GV80로 실적회복 자신감 보여
  3. 3 메지온과 에이치엘비 임상 '절반의 성공', 미국에서 신약 승인받을까
  4. 4 [오늘Who] 서정진, 아픈 손가락 셀트리온스킨큐어 사업축소 수순
  5. 5 HDC아이콘트롤스, 아시아나IDT 합병해 성장정체 돌파구 마련하나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