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 '알릴레오' 출연 패널의 KBS 여기자 향한 성희롱 발언 사과

고우영 기자
2019-10-16 17:24:08
0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유튜브 채널 알릴레오에 출연한 패널의 KBS 여기자 성희롱 발언을 놓고 사과했다.

유 이사장은 알릴레오의 15일 방송에 출연한 한 패널이 KBS 법조팀 여기자를 두고 성적 불쾌감을 일으킬 수 있는 발언을 한 것과 관련해 “해당 기자분과 시청자 여러분께 사과 드린다”고 16일 밝혔다. 
 
유시민, '알릴레오' 출연 패널의 KBS 여기자 향한 성희롱 발언 사과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자신의 유튜브 채널 '알릴레오'에 출연한 모습. <알릴레오 캡처>


유 이사장은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입장문을 통해 “진행자로서 생방송 출연자의 성희롱 발언을 즉각 제지하고 정확하게 지적해 곧바로 바로잡았어야 했는데 그렇게 하지 못한 것은 저의 큰 잘못”이라고 말했다.

그는 “성평등과 인권, 인간의 존엄성에 대한 저의 의식과 태도에 결함과 부족함이 있다는 증거라고 생각하며 깊게 반성한다”며 “다시는 이런 일이 생기지 않도록 성찰하고 경계하며 제 자신의 태도를 다 잡겠다”고 말했다. 

이 패널은 15일 오후 6시부터 알릴레오에서 생방송으로 진행한 ‘KBS 법조팀 사건의 재구성’에 출연해 “검사들이 KBS 법조팀의 여기자를 좋아해 (조국 수사 내용을) 술술 흘렸다”며 “검사들에게 또 다른 마음이 있었을지는 모르겠다”고 말해 논란이 됐다.

KBS기자협회는 16일 오전 유 이사장에게 “방송 중 패널들이 ‘검사들이 KBS 모기자를 좋아해 수사내용을 술술 흘렸고 친밀한 관계가 있었다’고 한 것은 명백한 성희롱”이라며 “유 이사장은 본인의 이름을 건 방송의 진행자로서 책임 있는 자세를 보여라”라고 촉구했다. 

알릴레오 제작진은 논란이 일자 사과하고 방송에서 문제가 되는 부분을 삭제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우영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현대차 싼타페 하이브리드 국내출시 부담, 유럽에서 먼저 선보인다
  2. [오늘Who] 박형구, 중부발전 유럽사업에 풍력 이어 태양광도 얹는다
  3. 공정위, 비대면거래 급증에 온라인 플랫폼 갑횡포 막는 법 제정 서둘러
  4. 삼성SDS, 디지털뉴딜에 중소기업 디지털 전환 일감확보 기회 커져
  5. [오늘Who] 신한카드 오픈뱅크 기다려, 임영진 핀테크기업과 진검승부
  6. 허은철 GC녹십자 코로나19 혈장치료제 임상 속도, 채혈 확보 기대품어
  7. 상장 추진 지아이이노베이션 기업가치 높아져, 남수연 기술수출 성과
  8. [오늘Who] 푸르덴셜생명 재무 좋아져, 윤종규 '인수 잘했다'로 바뀌나
  9. 월스트리트저널 "애플 MS 주가 상승여력, 기술주 연말까지 강세 지속"
  10. 메디포스트, 첨단재생바이오법으로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 힘받아
TOP

인기기사

  1. 1 반도체 설계기업 ARM 매물 가능성, 이재용 삼성전자 인수 나서나
  2. 2 셀트리온 계열3사 주가 다 올라, 삼성바이오로직스 SK바이오팜 내려
  3. 3 [Who Is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4. 4 한화솔루션 미국 에탄 분해시설 인수 절실해, 인수자금 2조는 큰 부담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코로나19 치료제 임상병원 늘어 기대받아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