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CGV 주식 매수 신중해야", 내년 박스오피스 성장 기대 낮아져

김디모데 기자
2019-10-14 09:06:00
0
CJCGV 주식 매수에 신중해야 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CJCGV는 3분기에 시장 전망치에 미치지 못하는 실적을 냈을 것으로 추정됐고 2020년 실적의 성장 기대도 크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CJCGV 주식 매수 신중해야", 내년 박스오피스 성장 기대 낮아져

▲ 최병환 CJCGV 대표이사.


박성호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14일 CJCGV 목표주가 4만3천 원, 투자의견 중립(HOLD)을 유지했다.

CJCGV 주가는 직전 거래일인 11일 3만1350원에 거래를 마쳤다.

박 연구원은 “4분기 중국와 터키 중심으로 이익 증가가 기대되고 재무구조를 향한 투자자 우려가 소멸될 것”이라면서도 “2020년 박스오피스 성장 기대치는 낮춰야 할 상황”이라고 내다봤다.

박 연구원은 흥행 보증수표인 마블 영화가 2019년 3편 개봉했으나 2020년에는 2편으로 축소되는 데다 2020년 7~8월 도쿄올림픽 진행에 따라 여름 성수기 극장 흥행이 약세를 보일 것으로 우려했다.

다만 단기 주가 상승동력은 양호할 것으로 판단했다. 중국에서 국경절 영화가 크게 흥행하고 터키에서 영화법 개정효과로 현지 영화가 강세를 나타낼 것으로 예상됐다.

또 10월 일부 해외법인들의 사전기업공개(프리IPO) 거래가 발표될 것으로 예상됐다. 박 연구원은 “프리 IPO 거래의 구체적 내용을 확인 한 뒤 CJCGV의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를 조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CJCGV는 3분기에 매출 5247억 원, 영업이익 289억 원을 냈을 것으로 추정됐다. 2018년 3분기보다 매출은 11% 늘지만 영업이익은 12% 감소하면서 시장 전망치에 미치지 못했을 것으로 보인다.

8~9월 한국 박스오피스 부진으로 본사 이익이 감소하고 중국에서도 티켓 매출이 정체한 가운데 상영관 수가 급증하면서 이익이 감소한 것으로 파악됐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CJCGV, 인천 내항 8부두 복합문화공간 '상상플랫폼 조성사업' 손떼
  2. 휴메딕스, 중국에서 필러제품군 확대해 시장 영향력 키워
  3. 문재인 “한국과 중국의 긴밀한 대화는 동북아시아 안보에 큰 힘”
  4. 이스타항공, 중국 상하이 현지 유학생과 교민에 항공권 특가판매
  5. 아모레퍼시픽, 알리바바와 중국 온라인 티몰 전용제품 내놓기로
  6. KT, 차이나모바일과 중국에서 5G통신 로밍서비스 12월 중 시작
  7. 대한항공 목표주가 높아져, "화물 수주와 물동량 늘어 실적 개선"
  8. [오늘Who] 홍남기 경제부총리 1년, 낮은 경제성장률의 명예회복 별러
  9. [Who Is ?] 허인철 오리온그룹 부회장
  10. 락앤락 중국사업총괄 법인장에 김용성, 해외사업부문장 전무 지내
TOP

인기기사

  1. 1 정기선, 현대중공업의 사우디아라비아 LNG운반선 수주 진두지휘하나
  2. 2 박삼구의 내부거래 하청노동자 고용승계, 아시아나항공 매각 복병되나
  3. 3 동물구충제 '펜벤다졸' 품귀, 제일바이오 주가 상승에 '불편한' 시선도
  4. 4 헬릭스미스, 루게릭병 예방과 치료용 조성물로 유럽에서 특허 따내
  5. 5 대구시장 권영진, 대구경북 신공항 속도전 기대하지만 어려움 여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