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노조 파업 14일 오전 9시 끝나, 열차 운행은 단계적 정상화 

홍지수 기자
2019-10-14 08:14:27
0
전국철도노동조합(철도노조)의 파업이 14일 오전 9시에 끝난다. 전체 열차 운행 정상화는 밤까지 단계적으로 이뤄진다. 

한국철도공사(코레일)은 “14일 전체 열차 운행률은 평소의 91.2% 수준”이라며 “수도권 전철은 99.9% 운행해 첫 차부터 대부분 정상화된다”고 밝혔다. 
 
철도노조 파업 14일 오전 9시 끝나, 열차 운행은 단계적 정상화 

▲ 10일 서울 용산구 서울역 전광판에서 철도노조의 11~14일 파업에 따른 일부 열차의 운행 중지가 예고되고 있다. <연합뉴스> 


KTX 운행률은 평소의 80.5%, 일반열차는 74.4%, 화물열차는 35.2% 수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완전 정상화는 KTX가 오후 6시30분경, 일반열차는 오후 10시경부터 이뤄진다. 열차표 구하기가 아직까지는 평소보다 다소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

화물 운송은 파업기간과 비슷하게 차질이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철도공사 관계자는 “안전한 열차 운행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철도노조는 인건비 증액과 KTX와 SRT(수서발고속철도) 통합 등을 요구하며 11일부터 한시적 파업을 진행했다. [비즈니스포스트 홍지수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철도노조 20일부터 총파업, "교섭의 문 계속 열어놓겠다"
  2. 철도노조 20일 총파업, "철도공사와 정부는 19일까지 해법 제시해야"
  3. 철도노조 총파업 눈앞, 정부와 직접 협의 요구하지만 가능성은 불투명
  4. 철도노조 20일부터 총파업, 임금 4% 인상과 안전인력 정규직화 요구
  5. 철도노조 15~19일 준법투쟁, 한국철도 “불편 최소화에 온힘”
  6. 엔씨소프트 북미사업 맡은 윤송이, 본사 지원에 성과내기 총력
  7. SM엔터테인먼트, '따로 또 같이' 슈퍼엠 운용으로 미국진출 성공
  8. 한일시멘트 아세아시멘트 성신양회, 철도파업 장기화해 운송차질 근심
  9. 금융투자협회장 2파전 양상, 전병조 유상호 유력후보 떠올라
  10. 강팔문, 정부 새만금 지원에 맞춰 재생에너지와 수변도시사업 서둘러
TOP

인기기사

  1. 1 "현대차, 제네시스 GV80으로 미국에서 높은 수익성 힘들 수도"
  2. 2 [Who Is ?] 구자균 LS산전 대표이사 회장
  3. 3 메지온 에이치엘비, SK바이오팜 이어 미국 식품의약국 문턱 넘을까
  4. 4 이재현 경영효율화 칼 빼들어, CJ그룹 임원들 연말인사 초긴장
  5. 5 정몽규, 아시아나항공 인수시너지 위해 범현대가와 협력할까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