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장 서철모, 1조 규모 동탄도시철도 트램 건설을 궤도에 올려

김남형 기자
2019-10-09 08:30:00
0
서철모 경기도 화성시장이 동탄도시철도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 힘쓰고 있다.

재정부담과 관련한 시의회 동의, 기본계획 수립, 업무협약을 통한 철도 건설 운영 노하우 확보 등 트램 건설을 위한 준비작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화성시장 서철모, 1조 규모 동탄도시철도 트램 건설을 궤도에 올려

▲ 서철모 화성시장.


9일 화성시 관계자에 따르면 서 시장이 동탄도시철도 건설을 본격화하고 있다.

동탄도시철도는 반월동~동탄역~오산역(14.82km), 병점역~동탄역~남동탄(17.53km) 등 2개 구간에 트램을 도입하는 사업이다.

전체 길이가 32.35km로 경기도 도시철도망 계획 가운데 가장 규모가 큰 사업이다. 사업비도 1조 원 가까이 이른다.

서 시장은 2020년 본예산을 통해 기본계획 수립을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경기도가 추경예산을 통해 기본계획 수립을 직접 맡기로 하면서 해당 예산이 통과되면 3~4개월 빨리 사업을 시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동탄도시철도 기본계획 수립’ 예산 20억 원은 9월 경기도의회 상임위원회를 통과했다. 앞서 서 시장은 트램 건설을 서두르기 위해 경기도에 관련 행정절차를 빠르게 추진해 줄 것을 요청했다.

예산안이 경기도의회의 최종 승인을 받게 되면 2021년 상반기 기본계획 승인 및 고시를 거쳐 같은 해 하반기 기본설계 착수가 이뤄진다. 그 뒤 2023년 상반기 사업계획 승인 및 고시에 이어 하반기 착공에 들어간다.

트램 건설에 들어가는 비용 부담을 위한 시의회 동의도 얻어냈다.

화성시의회는 9월27일 ‘화성시 동탄도시철도사업 시행 및 운영 동의안’을 최종 가결했다.

화성시는 앞서 동탄도시철도사업과 관련한 재정 부담을 놓고 시의회의 동의를 구하는 동의안을 제출했다.

동탄도시철도 전체 사업비 9967억 원 가운데 9200억 원은 동탄 2지구 택지개발사업 시행자인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입주민들로부터 받은 부담금으로 확보가 됐지만 767억 원은 화성시와 오산시가 마련해야 했기 때문이다. 화성시의 분담액은 696억 원이다.

동탄2신도시의 인구는 2019년 7월 기준 20만 명으로 71%의 입주율을 보이고 있는 반면 광역교통 개선대책의 교통시설사업은 26%에 불과해 극심한 교통정체를 겪고 있어 조속한 철도서비스 제공이 필요하다며 시의회에 사업 동의를 요구했다.

철도 건설과 운영의 노하우도 확보했다.

서 시장은 9월 수서발 고속철도 SRT 운영사인 SR과 업무협약을 맺어 트램의 성공적 건설과 운영을 위한 다양한 자문을 SR로부터 얻을 수 있게 됐다.

동탄도시철도사업이 현재의 규모로 진행되기까지는 쉽지 않았다.

애초 동탄도시철도사업은 ‘동탄2신도시 광역교통 개선대책’에 따라 1호선과 2호선으로 나눠 건설될 예정이었다. 

1호선만 건설하면 비용편익비율이 1.03으로 나와 사업성이 있지만 1호선과 2호선을 동시 건설하면 비용편익비율이 0.8로 떨어져 국토교통부 승인을 받지 못하고 있었다. 비용편익비율은 편익을 비용으로 나눈 값에 해당해 1이상의 수치가 나와야 사업 타당성을 인정받는다. 
 
경기도는 이에 따라 1단계 구간을 우선 착공해야 한다고 봤지만 서 시장은 동시 착공을 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서 시장은 노선별로 단계착공을 하게 되면 병점으로 이어지는 후순위 노선 구축이 불가능할 수 있기 때문에 부족한 광역교통기능을 확충하기 위해서라도 동시착공은 필수적이라고 봤다.

동시착공을 해야한다는 태도를 굽히지 않고 경기도와 국토교통부를 설득해 결국 승인을 얻어냈다.

서 시장은 국토교통부가 경기도 도시철도망 구축계획을 승인을 한 뒤 “시민들의 의견을 모아 현재의 불편을 개선할 최적안과 미래의 편익 등을 고려한 종합적 계획을 세우겠다”며 “경기도, 국토교통부 등 관계기관과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체계적으로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오거돈 “동남권 관문공항 급해, 총리실은 김해신공항 재검증 서둘러야"
  2. 이용섭, 광주FC 승격 가능성과 축구전용구장 완공으로 매각 기대 품어
  3. 권영진 대구신청사와 통합신공항 서둘러, 총선에 휘말리면 무산 판단
  4. 박남춘, '수소연료 안전 우려' 주민에 막혀 인천 수소산업 육성 제자리
  5. [오늘Who] 송철호, 울산 도시철도 추진해 지지율 바닥 탈출하나
  6. [Who Is ?] 허태정 대전광역시 시장
  7. 정몽익, KCC 분할 뒤 KCC글라스 유리사업으로 계열분리 기반 다진다
  8. 현대차 미국법인 마케팅 총괄한 딘 에반스 4년 만에 현대차 떠나
  9. DB손해보험, 금감원 종합검사에서 손해사정 몰아주기 집중점검 받나
  10. 산업부, 서울과 광주에 '지능형 전력망' 체험단지 4년간 운영
TOP

인기기사

  1. 1 권봉석, LG디스플레이 덕에 LG전자 올레드TV 가격경쟁력 갖춘다
  2. 2 산업부, 서울과 광주에 '지능형 전력망' 체험단지 4년간 운영
  3. 3 정용진, 이마트 실적부진 해결 적임자로 외부인사 영입에 무게
  4. 4 쌀 직불제 개편과 엉켜 쌀 목표가격 국회 결정 난항으로 농민 불만
  5. 5 현대차 미국법인 마케팅 총괄한 딘 에반스 4년 만에 현대차 떠나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