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수, 국감에서 "NH농협손해보험 자본확충 잘 준비하겠다"

고두형 기자
2019-10-08 19:00:47
0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대표이사 회장이 보험 계열사 NH농협손해보험의 재무 건전성을 높이는 데 노력하겠다는 태도를 보였다.

김 회장은 8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의 농협 국정감사에서 지급여력비율이 하락하고 있는 NH농협손해보험을 두고 “(자본확충을) 충분히 잘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김광수, 국감에서 "NH농협손해보험 자본확충 잘 준비하겠다"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대표이사 회장.


박완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김 회장에게 NH농협생명보험과 NH농협손해보험의 지급여력비율 하락과 관련한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박 의원은 “국제보험회계기준(IFRS17) 도입으로 보험 부채를 시가로 평가하게 되면 지급여력비율(RBC)은 더 내려가게 된다”며 “(지급여력비율이) 100% 이하면 퇴출당하는 데 농협이 너무 방만한 것 같다”고 지적했다.

2022년 새 국제회계기준(IFRS17)이 도입되면 보험부채를 원가가 아닌 시가로 평가하기 때문에 보험사들의 지급여력비율이 하락하게 된다. 

지급여력비율을 높이려면 후순위채나 신종자본증권 발행, 유상증자 등을 통해 자본 확충을 해야 한다.

NH농협손해보험은 9월 NH농협금융지주 참여로 1600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실시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NH농협금융지주 부사장으로 손병환 승진, 경영기획부문장 맡아
  2. NH농협손해보험 대표에 최창수, 나머지 NH농협금융계열사는 연임
  3.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임직원들과 조직체질 개선방안 논의
  4. NH농협생명 김장 나눔 봉사활동, 홍재은 "이웃과 함께 성장"
  5. 미래에셋대우, '마중가타워' 재매각 지연에 해외투자 명성 흠집나나
  6. 게임업계 대표한 김택진, 엔씨소프트 '리니지2M' 성공으로 올해 마감
  7. [Who Is ?]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대표이사 회장
  8. RFHIC와 오이솔루션, 5G통신 육성정책에 기술력으로 사업기회 커져
  9. 금감원, 우리은행 하나은행 손실사태 '통제부실'로 은행장 제재하나
  10. 현대건설 GS건설, 대전 '장대B구역' 재개발사업 수주 바라며 군침
TOP

인기기사

  1. 1 '인수자' 정몽규, 박삼구의 아시아나항공 경영에 의심의 시선 보내다
  2. 2 바이오시밀러 대거 특허만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기회잡아
  3. 3 중국 D램 생산 눈앞,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초격차’ 유지 더욱 절실
  4. 4 노소영, 최태원과 이혼하면 SK그룹을 분리해 경영하기를 원하나
  5. 5 [오늘Who] 신현재, CJ제일제당 1조 가양동 부지 매각해 한숨 돌리나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