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쇼핑, 일본제품 불매운동 영향으로 3분기 실적 기대이하

최석철 기자
2019-10-04 11:19:53
0
롯데쇼핑이 일본제품 불매운동 등에 영향을 받아 3분기에 전망치를 밑도는 실적을 거둔 것으로 추정됐다.

김선미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4일 “롯데쇼핑은 3분기에 시장 전망치를 밑도는 실적을 냈을 것”이라며 “영업일수 부족, 추석시점 차이, 늦어지는 점포 구조조정 효과 등에 더해 일본제품 불매운동의 영향(기존점 성장률 약 -1%)이 컸기 때문”이라고 봤다.
 
롯데쇼핑, 일본제품 불매운동 영향으로 3분기 실적 기대이하

▲ 강희태 롯데쇼핑 대표이사.


롯데쇼핑은 3분기에 매출 4조6255억 원, 영업이익 1604억 원을 낸 것으로 추산됐다. 지난해보다 매출은 1.1%, 영업이익은 19.4% 줄어든 것이다.

시장 전망치와 비교해도 매출은 1.5%, 영업이익은 12.9% 낮은 수준이다.

백화점부문의 명품사업은 3분기에 높은 성장세를 이어갔지만 영업일수 부족, 일본제품 불매운동 영향을 만회하기엔 부족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김 연구원은 “마트부문도 태풍으로 오프라인 마트 방문객 수가 줄어든 상황에서 일본제품 불매운동 영향으로 시장 점유율까지 떨어졌다”며 “슈퍼부문도 일본제품 불매 영향에 따른 매출 감소가 크게 나타나 3분기 실적 부진이 불가피하다”고 봤다.

그는 “다만 10월 말에 이뤄지는 롯데리츠 상장으로 롯데쇼핑의 자산가치가 더욱 부각될 것”이라며 “2020년, 2021년에도 5천억 원 규모 자산 매각이 예정된 만큼 재무구조 개선효과가 나타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이마트 주가 상승 가능", 온라인부문 성장으로 내년 실적개선 기대
  2. "현대백화점 주가 상승 예상", 내년 면세점과 아울렛 추가해 실적 늘어
  3. 삼성전자, 5G스마트폰 확대로 반도체와 디스플레이도 실적 좋아져
  4. LG전자, 일본에 듀얼스크린 스마트폰 'G8X씽큐' 내놓고 공략 들어가
  5. 삼성전자, 스마트폰 두뇌 AP 놓고 퀄컴과 자체제품 사이 딜레마 지속
  6. 가로로 접는 스마트폰에 호평,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폴드 방향 주목
  7. 고동진 중국 스마트폰과 경쟁, 열쇠는 삼성전자 위탁생산 품질
  8. [오늘Who] 조원태 방식 경영 조용히 시작, 대한항공 군살빼기부터
  9. [Who Is ?] 최우정 SSG닷컴 대표이사
  10. 애경그룹 에이엠플러스자산개발 대표에 이영수, AK켐텍 대표 신상용
TOP

인기기사

  1. 1 정용진 "안 팔리면 제가 먹죠", 백종원 부탁에 '못난이 감자' 30톤 구매
  2. 2 문재인 지지율 50%에 육박, 다음 정치지도자 호감도 1위는 이낙연
  3. 3 [장인석 착한부동산] 서울에서 가장 비싼 땅 될 용산 샅샅이 훑어보기
  4. 4 이마트 '가격 중간은 없다', 정용진 '유통실험' 내년에도 계속 간다
  5. 5 김범년 김동수, 한전KPS와 대한전기협회 함께 중소기업 품질지원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