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LG화학 삼성SDI 주가 6%대 하락, 에너지저장장치 화재에 짓눌려

김디모데 기자
2019-09-25   /  16:54:12
LG화학과 삼성SDI 주가가 나란히 6%대 하락했다.

최근 발생한 에너지저장장치(ESS) 화재가 배터리업체 주가에 부정적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LG화학 삼성SDI 주가 6%대 하락, 에너지저장장치 화재에 짓눌려

▲ 전영현 삼성SDI 대표이사 사장(왼쪽)과 김종현 LG화학 전지사업본부 사장.


25일 LG화학 주가는 전일보다 6.73% 하락한 30만5천 원에 거래를 마쳤다. 

LG화학은 24일 종가보다 3.67% 낮은 31만5천 원에 장을 출발했는데 장을 마칠 때까지 서서히 낙폭이 확대되며 2017년 7월12일 이후 2년2개월여만에 가장 낮은 종가를 기록했다.

삼성SDI 주가도 전일보다 6.50% 하락한 22만3천 원에 거래를 마쳤다.

삼성SDI도 전일보다 1.89% 낮은 23만4천 원으로 출발해 완만하게 하락하며 LG화학과 비슷한 양상을 보였다. 삼성SDI 종가는 5월31일 이후 석 달만에 가장 낮았다.

에너지저장장치 안전 강화대책이 나온 뒤에도 화재가 반복되며 시장의 불안이 커진 것으로 파악된다. 

9월24일 삼성SDI가 배터리를 공급한 강원 평창군 풍력발전소에서 화재가 났다. 앞서 8월30일에는 LG화학이 배터리를 공급한 충남 예산군 태양광발전시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이 기사는 꼭!

  1. 국민의힘 의원 이주환 “발전공기업 에너지저장장치 중단 손실 123억”
  2. 현대차 LG화학, 폐배터리 재활용사업의 산업부 규제특례 승인받아
  3. 삼성SDI 배터리 성장동인 견고, "BMW 포드 전기차 리콜 영향은 미미"
  4. 인천항만공사, 중고차 수출물량 잡을 스마트오토밸리 조성 속도붙여
  5. SK가스 수소경제 활성화정책 반갑다, 윤병석 사업다각화 탄력붙어
  6. [채널Who] 용산 서부이촌동 재건축 투자 때 꼭 살펴야 할 몇 가지
  7. 셀트리온헬스케어, 램시마SC 유럽 출시 늘어 내년에도 고성장 지속
  8. 한국철도 경영난 심각, 국정감사에서 SR과 통합론 불붙기를 내심 기대
  9. 삼성전자 주식 매수의견 유지, "반도체 스마트폰 하반기는 실적 주춤"
  10. 윤종규 KB금융 리딩뱅크 탈환 눈앞, 조용병 신한금융 리스크관리 먼저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