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Who Is?

대우건설, 임시주총에서 CFO 정항기의 사내이사 선임 승인받아

이한재 기자
2019-09-19   /  19:18:19
대우건설이 정항기 최고재무책임자(CFO) 부사장을 사내이사로 선임했다.

대우건설은 공시를 통해 19일 열린 임시 주주총회에서 정 부사장을 사내이사에 선임하는 ‘이사 선임의 건’이 원안대로 가결됐다고 밝혔다.
 
대우건설, 임시주총에서 CFO 정항기의 사내이사 선임 승인받아

▲ 정항기 대우건설 최고재무책임자(CFO) 부사장.


정 부사장은 1964년 태어나 연세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현대자동차 재경본부, 현대캐피탈 이사, 현대증권 기획본부장, 키스톤프라이빗에쿼티 부사장 등을 거친 재무 전문가로 7월 대우건설에 영입됐다.

대우건설이 2010년 KDB산업은행 인수된 뒤 산업은행을 제외하고 외부 출신 인사가 최고재무책임자에 오른 것은 정 부사장이 처음이다.

이날 임시 주주총회에서는 이현석 건국대학교 부동산학과 교수를 사외이사에 선임하는 안건, 선박 대여업을 사업목적에 추가하는 정관 변경 안건도 원안대로 가결됐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이 기사는 꼭!

  1. SK하이닉스, D램 수급상황은 연말연초 지난 뒤 개선될 가능성 높아
  2. [오늘Who] 우리카드 사업다각화 절실, 정원재 마이데이터 공들여
  3. 한국전력 우즈베키스탄 태양광발전사업 도전, 미국 실패는 반면교사
  4. 예스코홀딩스 그린뉴딜 반갑다, 구자철 공들인 연료전지 기회잡아
  5. 공정위 플랫폼 독과점에 칼 빼나, 조성욱 네이버쇼핑 조사에 시선 몰려
  6. LG화학 목표주가 상향, “배터리 공격적 증설로 중장기 실적개선”
  7. 대기업 속속 뛰어든 폐기물처리시장, 아이에스동서 인수합병으로 맞서
  8. 카카오 목표주가 높아져, "새 동영상플랫폼 카카오TV 빠른 성장 전망"
  9. [오늘Who] 구본환 해임 위기, 인천공항공사 정규직 전환도 안갯속
  10. 삼성전자 주가 상승 전망, "반도체 위탁생산과 통신장비도 실적 기여"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