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성수, 기업현장 방문해 "소재부품장비 위원장으로 불러달라"

조은아 기자
2019-09-17 16:58:53
0
은성수, 기업현장 방문해 "소재부품장비 위원장으로 불러달라"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17일 오후 경기도 안성시에 있는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제조회사 아이원스에서 열린 '소재·부품·장비산업 경쟁력 강화 현장간담회'에서 참석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취임한 뒤 처음으로 기업 현장을 찾아 소재·부품·장비산업이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다각적으로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은 위원장은 17일 오후 경기 안성시에 있는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제조회사 아이원스를 방문해 소재·부품·장비산업 관련 협회와 연구원으로부터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은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소재·부품·장비산업 경쟁력은 우리 경제와 산업의 기초체력을 좌우하는 중요한 요소”라며 “우리 경제와 제조업의 안정적 성장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다각적으로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국내 소재·부품·장비산업의 생산량은 2001년 240조 원 규모에서 2017년 786조 원 규모로 성장했지만 자체 조달률은 2018년 기준으로 반도체가 27%, 디스플레이가 45% 수준에 그쳐 해외 의존도가 높다.

최근에는 일본의 수출규제 때문에 소재·부품·장비산업의 수급 불안 등 경영 애로도 더 커졌다.

금융위는 일본 수출규제의 영향을 받는 기업들에 신속하고 충분한 금융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고 소재·부품·장비산업에 집중 투자하는 전용펀드 조성을 추진하기로 했다. 금융위에 따르면 해당 펀드를 위한 재정 출연금은 2천억 원 규모다. 

금융위는 또 10일 출범함 ‘해외 인수합병(M&A)·투자 공동지원 협의체’를 통해 소재·부품·장비기업들의 기술력 확보 등을 위한 투자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은 위원장은 “(나를) ‘소·부·장(소재·부품·장비) 위원장’으로 불러달라”며 “이날 간담회에서 나온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해 소재·부품·장비분야 금융 프로그램을 점검·보완할 계획으로 이를 통해 금융이 소재·부품·장비산업 도약을 든든하게 뒷받침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소재·부품·장비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시장 안정을 위해서는 정부의 정책적 노력과 더불어 정책금융기관들과 기업인들의 노력도 필요하다”며 “정책금융기관들은 금융지원 프로그램이 신속하게 집행될 수 있도록 하고 기업인들도 우리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노력해 매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9억 넘는 주택 보유자의 전세대출보증 20일부터 전면제한
  2. 은성수, 저축은행 CEO 만나 "지금보다 낮은 금리로 자금 공급해야"
  3. 금융위, 보험모집 수수료체계와 사업비 부과구조 개선
  4. 손병두 "스테이블코인의 금융시스템 편입 앞서 규제방안 마련해야"
  5. '내 보험 찾아줌' 서비스로 1년간 보험금 2조8천억 주인 찾아가
  6. 한화솔루션 주식 매수의견 유지, “태양광 좋고 기초소재도 흑자전환”
  7. 삼성전자 목표주가 높아져, "D램업황 반등 초입구간에 들어서"
  8. [Who Is ?] 은성수 금융위원회 위원장
  9. [오늘Who] 이재용 딜레마, 삼성전자 주가 올라 상속부담 10조 육박
  10. [Who Is ?]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
TOP

인기기사

  1. 1 해외언론 “엑슨모빌, 삼성중공업에 LNG운반선 최대 14척 발주 준비”
  2. 2 [Who Is ?]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3. 3 삼성그룹 계열사 임원인사 임박, 승진 대상자에게 이미 통보
  4. 4 바이오주 혼조, 신라젠 한올바이오파마 '급락' 프로스테믹스 '급등'
  5. 5 하림그룹 계열사 팬오션, 신규선박 건조에 1573억 투자 결정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