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목표주가 낮아져, "가공삭품 수익성 개선 지연"

임재후 기자
2019-09-16 09:06:31
0
CJ제일제당 목표주가가 낮아졌다.

수익성을 개선하는 데 시간이 걸릴 것으로 파악됐다.
 
CJ제일제당 목표주가 낮아져, "가공삭품 수익성 개선 지연"

▲ 신현재 CJ제일제당 대표이사.


홍세종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16일 CJ제일제당 목표주가를 39만 원에서 35만 원으로 낮췄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직전 거래일인 11일 CJ제일제당 주가는 23만4천 원에 거래를 마쳤다.

홍 연구원은 “가공식품부문의 수익성 개선이 지연되고 있다는 점이 아쉽다”며 “외형은 7% 확대하지만 원가율과 판매관리비율을 개선하는 데 시간이 필요하다”고 바라봤다.

미국 슈완스도 일회성비용으로 영업이익률이 3%에 그치고 사료부문은 베트남의 돼지열병(ASF) 효과로 매출이 감소하고 영업이익이 적자로 돌아설 것으로 예상됐다.

다만 장기적으로는 수익성을 개선할 것으로 전망됐다.

홍 연구원은 “CJ제일제당이 가공식품 수익성을 높이려 한국에서 판매하는 제품 종류를 줄일 계획을 세웠다”며 “하반기 정비작업이 끝나면 2020년 한국 가공식품부문 영업이익률은 1%포인트 넘게 오를 것”이라고 내다봤다.

베트남 돼지열병이 지나가면 돈가가 빠르게 오르면서 사료부문도 흑자로 전환할 것으로 예상됐다.

CJ제일제당은 3분기에 매출 5조8228억 원, 영업이익 2557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된다. 2018년 3분기와 비교해 매출은 17.7% 늘지만 영업이익은 3.6% 줄어드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임재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CJ제일제당, 온라인 유통채널 상품기획자 초청해 제품 설명회
  2. "CJ제일제당 주가 상승 전망", 슈완스 인수와 재무개선 효과 내년 예상
  3. 신현재 재무구조 개선 강한 의지, CJ제일제당 유휴자산 빠르게 매각
  4. "CJ제일제당 주가 상승 예상", 자산효율화와 재무구조 개선작업 순항
  5. CJ제일제당, CJENM에 CJ인재원 부지 절반을 530억에 매각
  6. [오늘Who] 신현재, CJ제일제당 1조 가양동 부지 매각해 한숨 돌리나
  7. [오늘Who] 조현범 구속으로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미래구상 흔들
  8. [오늘Who] 박정원, 두산중공업 재무구조 위해 두산건설 합병하나
  9. 무명시절 ‘펭수’ 지나친 빙그레 동원F&B, 인기 치솟자 섭외경쟁 불붙어
  10. 이용섭, 국방부 협조로 광주 군공항 이전논의 서두를 수 있는 기반 마련
TOP

인기기사

  1. 1 정용진 "안 팔리면 제가 먹죠", 백종원 부탁에 '못난이 감자' 30톤 구매
  2. 2 이재광, 둔촌주공 분양가 협상에서 주택도시보증공사 엄격기준 지킬까
  3. 3 [CEO톡톡] 입술 없으면 이가 시리다, 대한항공 조원태 남매 운명인가
  4. 4 문재인 지지율 50%에 육박, 다음 정치지도자 호감도 1위는 이낙연
  5. 5 [장인석 착한부동산] 서울에서 가장 비싼 땅 될 용산 샅샅이 훑어보기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