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가족부 장관 후보 이정옥, 여성인권 정책자문과 시민활동 풍부

이규연 기자
2019-08-09 19:18:35
0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된 이정옥 대구가톨릭대 사회학과 교수가 여성인권과 관련된 풍부한 활동경험을 살려 성별 등을 둘러싼 사회적 갈등을 해소하는 데 힘쓸 것으로 예상된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9일 브리핑에서 “이 후보자는 여성정책 전문성과 활발한 정책자문, 시민단체 활동을 토대로 국제적 수준의 성평등정책을 추진할 역량을 갖췄다고 평가된다”며 “다양성을 존중하는 성평등 포용사회 실현을 차질 없이 추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 이정옥, 여성인권 정책자문과 시민활동 풍부

▲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


이 후보자는 여성의 사회참여 등 성평등운동에 적극 참여한 원로 사회학자다. 1992년 대구가톨릭대 사회학과 교수로 임용된 뒤 30년 이상 여성과 가족정책을 연구해 왔다. 

글로벌 인권단체 참여와 정책자문도 활발하게 해왔다. 

인권평화단체인 국제민주연대 공동대표와 외교부 여성평화이니셔티브, 참여연대 국제인권센터 소장 등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여성평화외교포럼 공동대표와 국방부 양성평등위원회 민간위원장을 맡고 있다. 

풍부한 연구와 현장경험을 바탕으로 성평등과 가족 지원 확대, 청소년 보호와 성장을 돕는 지역사회 조성 등의 정책 수행을 추진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 후보자도 소감문을 통해 “우리 사회는 최근 분단상황에 (더해) 사회 갈등이 고조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며 “경제발전 위주의 지난 시절을 넘어 진정한 사회발전을 이루는 ‘포용사회’로 가기 위해 다양한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진심을 담아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이 후보자는 1955년 전라북도 전주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영어학과를 졸업한 뒤 같은 학교에서 사회학 석사와 박사학위를 각각 받았다. 

대구가톨릭대 사회학과 교수로 부임한 뒤 사회과학대학 학장을 지냈고 현재는 사회과학연구소장을 맡고 있다. 미국 하버드대에서 방문교수를 지내기도 했다. 

‘민주주의 지구화의 구상과 현실’, ‘경계의 여성들’ 등을 집필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메지온, 심장질환 치료제의 미국 식품의약국 신약 승인 가능성 높아
  2. 삼성전자 온라인 갤럭시언팩에 시선, 노태문 스마트폰 반등발판 절실
  3. 오익근, 바이오기업 셀레믹스로 대신증권 올해 상장주관 쌓기 본격화
  4. [오늘Who] 조용병, 신한생명 오렌지라이프 화학적 완전통합 원하다
  5. 한수원 폐쇄된 월성원전 비용보전 기대, 신재생 투자재원에 숨통 틔여
  6. 한국항공우주산업 주식 매수의견 유지, "신규수주 하반기 증가 가능"
  7. 조현범에게 최대주주 내준 조현식, 한국테크놀로지그룹 분리로 가나
  8. 가스공사 실적개선 고전, 코로나19로 판매 줄고 호주사업 재개 불투명
  9. 한국전력 주식 매수의견 유지, "전기요금 개편 공론화 가능성 높아"
  10. 유한양행 다음 대표 조욱제, 코로나19 위기를 영업조직 강화로 돌파
TOP

인기기사

  1. 1 박남춘, 셀트리온과 손잡고 인천을 바이오산업 메카로 만들기 힘내
  2. 2 SK바이오팜 이어 SK아이이테크놀로지 주목, 김신 SK증권도 기대 부풀어
  3. 3 SK바이오팜 주식에 개미 몰려들어, 삼성바이오로직스 학습효과인가
  4. 4 정의선 쉼없는 외부 인재영입, 현대차 사업체질을 어느덧 바꿔놓다
  5. 5 두산인프라코어, 건설현장 관리플랫폼 앞세워 코로나19 뒤 기회 키워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