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주식 매수의견 유지”, 5G통신과 IPTV에서 약진

조예리 기자
2019-08-01 09:40:46
0
LG유플러스 주가가 오를 것으로 예상됐다.

뛰어난 마케팅 역량으로 5G 가입자 점유율을 높이고 있고 인수합병(M&A)효과도 볼 수 있어 2020년부터 수익성이 좋아질 것으로 전망됐다.
 
“LG유플러스 주식 매수의견 유지”, 5G통신과 IPTV에서 약진

▲ 하현회 LG유플러스 대표이사 부회장.


양종인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1일 LG유플러스 목표주가를 1만9500원, 투자의견은 매수(BUY)로 유지했다.

7월31일 LG유플러스 주가는 1만3천 원으로 장을 마쳤다.

양 연구원은 “LG유플러스가 마케팅을 강화하면서 5G 가입자 점유율이 높아지고 있다”며 “올해는 5G 투자에 따른 비용 증가로 영입이익이 감소하지만 유료방송사업도 인수합병과 넷플릭스 제휴로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어 2020년부터 수익성이 좋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LG유플러스의 6월 5G 가입자 점유율은 29% 수준으로 전체 이동통신 가입자 점유율 21.6%를 웃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케팅 역량에 따른 가입자 증가로 5G 점유율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다.

넷플릭스 제휴로 IPTV(인터넷TV) 가입자도 늘어나고 있다. 

2018년 11월부터 넷플릭스 콘텐츠를 제공해 왔는데 CJ헬로 인수까지 더해서 유료방송 점유율은 올해 4분기 12.2%에서 24.6%로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양 연구원은 “LG유플러스가 CJ헬로 인수와 넷플릭스 제휴로 IPTV에서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며 “규모의 경제효과에 따른 시너지가 나타날 것”이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는 2020년에 매출 12조9410억 원, 영업이익 7910억 원을 낼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해와 비교해 매출은 3.4%, 영업이익은 10.6%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예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딜라이브 매각가격 낮춰 KT 유혹할까, 케이블TV 매물 계속 나와 다급
  2. 몸집 가벼워진 '알짜' 현대HCN, SK텔레콤 LG유플러스 누가 차지하나
  3. "LG전자 주가 상승 가능", 프리미엄 가전과 올레드TV로 실적 좋아져
  4. 에이치엘비, 자금조달 능력 좋아 인수합병으로 사업확장 가능
  5. 대형건설사 중흥건설 꿈꾸는 정창선, 두산건설 인수 나설지 시선몰려
  6. [시승기] 현대차 제네시스 G80, 절제된 우아한 디자인에 편안한 주행
  7. 메드팩토, 자체개발 항암제의 병용임상 결과로 신약가치 재평가 가능
  8. '묻지마 지원' 없다던 이동걸, 왜 두산중공업에 1조 수혈 결정했나
  9. [오늘Who] 이동걸, 아시아나항공 매각 무산만은 어쨌든 피하고 싶다
  10. SK하이닉스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메모리 가격 상승세 주춤"
TOP

인기기사

  1. 1 정부, 재난지원금 지급기준을 3월 건강보험료로 삼기로 결정
  2. 2 셀트리온헬스케어, 코로나19로 미국에서 재고확보 수요 늘어 긍정적
  3. 3 정당 지지율 민주당 41%, 통합당 23%로 격차 더 벌어져
  4. 4 랩지노믹스 주가 장중 급등, 코로나19 진단키트를 미국에 공급
  5. 5 [Who Is ?]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