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Who Is?

정몽규 세 아들, HDC 지분 13억어치 8만4천 주 추가로 사들여

이한재 기자
2019-07-03   /  18:34:19
정몽규 HDC그룹 회장의 세 아들이 HDC 주식을 추가로 샀다.

HDC는 3일 공시를 통해 정 회장의 세 아들 인 정준선, 정원선, 정운선씨가 HDC 주식을 각각 1만 주, 3만3천 주, 4만1천 주씩 모두 8만4천 주를 장내에서 매수했다고 밝혔다.
 
정몽규 세 아들, HDC 지분 13억어치 8만4천 주 추가로 사들여

정몽규 HDC그룹 회장.


정준선씨는 1억5100만 원, 정원선씨는 5억780만 원, 정운선씨는 6억2197만 원 등 세 아들은 약 13억 원을 들여 HDC 주식을 매입했다.

이번 주식 매입으로 정준선, 정원선, 정운선씨는 HDC 주식을 각각 9만 주, 6만3천 주, 5만1천 주 보유하게 됐다. 세 사람의 지분율은 각각 0.15%, 0.11%, 0.09%에 이른다.

정 회장의 세 아들은 5월 처음으로 HDC 주식을 매입한 뒤 지속해서 지분을 늘리고 있다.

이번 주식을 매입을 통해 정 회장을 포함한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의 HDC 지분율은 기존 36.43%에서 36.58%로 0.15%포인트 확대됐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이 기사는 꼭!

  1. 윤규선, 하나캐피탈 탄탄한 자금력으로 미얀마 인도네시아 공략 확대
  2. 정재훈, 한수원 원전 조기폐쇄와 안전문제로 올해 국감도 쉽지 않다
  3. [오늘Who] 대림그룹 '혁신' 원하는 이해욱, 남용의 LG 인맥이 힘될까
  4. 삼성전자 주식 매수의견 유지, "반도체업황 개선될 조짐 나타나"
  5. [채널Who] DB손해보험 주가는 야속해, 김정남 디지털과 글로벌 다져
  6. 서울시, 신세계의 센트럴시티 복개주차장 운영권 3년 연장 유력 [단독]
  7. 김준이 가고싶은 SK이노베이션 진화, 배터리 생산부터 재활용까지
  8. 삼성SDS, 디지털뉴딜로 클라우드 빅데이터 인공지능사업 수혜 늘어
  9. 대웅제약 글로벌제약사 장악 당뇨병 치료제 도전, 전승호 국산화 의지
  10. 롯데건설 주택분양도 신기록 바라봐, 하석주 이보다 더 좋을 수는 없다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