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전기차배터리 보조금 추천명단 폐지, LG화학 삼성SDI 진입기회

김용원 기자
2019-06-24 16:26:09
0
중국정부가 전기차에 보조금을 차별적으로 지급하기 위해 도입했던 전기차 배터리 보조금 추천명단제도를 폐지했다.

LG화학과 삼성SDI가 중국 전기차 배터리시장에 재진입할 기회가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중국 전기차배터리 보조금 추천명단 폐지, LG화학 삼성SDI 진입기회

▲ 전영현 삼성SDI 대표이사 사장(왼쪽)과 김종현 LG화학 전지사업본부 사장.


24일 로이터 등 외국언론에 따르면 중국정부는 친환경차 보조금 추천명단제도를 폐지한다고 발표했다.

2015년 처음 도입된 중국정부의 보조금 추천명단제도는 사실상 중국이 중국 배터리업체를 키우기 위한 정책이었다.

중국 배터리업체가 대다수를 이루고 있는 보조금 명단에 LG화학과 삼성SDI가 포함되지 않았고 해외 다른 배터리기업이 포함되는 사례가 극소수에 불과했기 때문이다.

LG화학과 삼성SDI는 보조금 추천명단제도가 도입된 이후 중국에서 전기차 배터리 보조금을 받지 못해 사실상 사업을 중단할 수밖에 없었다.  

하지만 중국이 이 제도를 폐지하면서 LG화학과 삼성SDI가 중국 배터리업체와 더 공정한 환경에서 경쟁할 수 있게 됐다.

로이터는 "LG화학과 삼성SDI는 그동안 중국의 정책변화를 기대하고 중국에 배터리 투자를 계속 늘려왔다"고 보도했다.

중국 배터리업체들은 기술력이 상대적으로 떨어지기 때문에 보조금이 공평하게 제공된다면 중국에 진출한 완성차기업이나 중국 자동차기업이 LG화학과 삼성SDI 배터리를 선호할 가능성이 크다.

배터리업체의 한 관계자는 로이터를 통해 "중국 당국이 보조금 추천명단제를 폐지한 것은 다행이지만 중국정부가 실제로 어떤 계획을 두고 있는지 지켜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LG화학, 중국 배터리업계 구조조정 다음 바라보며 현지공장 증설
  2. LG화학, 중국 난징공장 전기차 배터리 시설투자에 4996억 투입
  3. LG화학, 화학과 배터리 양쪽에서 수익성 좋아져 내년 실적 증가 가능
  4. SK이노베이션 LG화학에게 배터리 손해배상소송, LG화학 "억지주장"
  5. [오늘Who] 삼성SDI 체질 확 바꾼 전영현, 대표 연임도 성공할까
  6. 경남 태양광발전소 에너지저장장치 화재, LG화학 배터리 탑재
  7. LG화학 광물 관련 글로벌협의체 가입, 신학철 “환경과 인권 고려 필수”
  8. [오늘Who] SK이노베이션 벌여놓은 일 많은 김준, 어떻게 수확할까
  9. [Who Is ?] 김종현 LG화학 전지사업본부장 사장
  10. 구자열 LS그룹 중국 현지법인 방문, "중국과 협업모델 발굴해야"
TOP

인기기사

  1. 1 [오늘Who] 진양곤, 신약 개발로 에이치엘비 코스닥 시총 1위 가나
  2. 2 대우조선해양 임단협 갈등 장기화, 이성근 수주 꼬일까 발만 '동동'
  3. 3 한국GM, 롯데렌터카와 전기차 '볼트EV' 우회 할인판매로 재고소진
  4. 4 [오늘Who] 삼성SDI 체질 확 바꾼 전영현, 대표 연임도 성공할까
  5. 5 아시아나항공 숨은 부실 의구심, HDC현대산업개발 애경 완주할까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