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지주 주가 4거래일 만에 반등, 환경규제의 수혜 부각

강용규 기자
2019-06-24 16:20:02
0
현대중공업지주 주가가 올랐다.

국제해사기구(IMO)의 환경규제에 따른 수혜를 볼 것이라는 증권가 전망에 3거래일 동안 이어진 하락세를 끊었다.
 
현대중공업지주 주가 4거래일 만에 반등, 환경규제의 수혜 부각

▲ 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24일 현대중공업지주 주가는 직전 거래일인 21일보다 3.61%(1만1500원) 상승한 33만 원에 거래를 마쳤다.

양지환 대신증권 연구원은 “현대중공업지주는 환경규제 강화로 수혜를 볼 것으로 예상되는 기업들을 핵심 자회사로 보유하고 있다”며 “2019년 2분기에 영업이익이 바닥을 찍은 뒤 3분기부터 실적 개선이 본격화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2020년부터 국제해사기구가 선박연료유 황 함량규제를 시행해 황 함량이 높은 중질유 가격이 떨어질 것으로 예상됐다.

현대중공업지주의 자회사 현대오일뱅크는 멕시코산 초중질유를 원료로 저유황유를 생산하고 있어 정유사업의 수익성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됐다.

다른 자회사인 한국조선해양은 조선사업의 중간지주사로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현대미포조선 등을 자회사로 두게 되는데 LNG(액화천연가스)나 LPG(액화석유가스) 등을 연료로 하는 친환경 선박의 발주가 늘어 외형과 수익성이 동시에 개선될 것으로 전망됐다.

선박 수리사업을 진행하는 자회사 현대글로벌서비스도 황 함량규제로 스크러버(선박 배출가스를 세정해 황 배출량을 줄이는 설비) 설치 수요가 늘어 올해 하반기부터 실적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됐다.

현대중공업지주는 2019년 매출 28조2940억 원, 영업이익 1조1200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8년보다 매출은 3.8%, 영업이익은 26.4%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현대중공업지주 주식 매수의견 유지, “환경규제로 자회사들 수혜 지속”
  2. 코스피 코스닥 장중 상승 지속, 한국화장품 토니모리 엔텔스 급등
  3. 엔텔스 주가 초반 급등, 에치에프알로 최대주주 변경의 영향
  4. [1월13일] 비즈니스피플 전문/경력직 채용정보
  5. 현대모비스 주식 매수의견 유지, “전동화부문 하반기 실적개선”
  6. 한샘 목표주가 상향, "부동산규제로 기존 주택 리모델링 수요 늘어"
  7. CJENM 목표주가 하향, "디지털사업 성장과 음악사업 정상화 필요"
  8. [오늘Who] 오렌지라이프 편입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주가 부양할까
  9. [Who Is ?] 정기선 현대중공업 부사장
  10. 바이오솔루션 새 대표에 장송선, 현 이사회 의장이자 최대주주
TOP

인기기사

  1. 1 삼성그룹 계열사 임원인사 임박, 승진 퇴직 대상자에게 통보 끝내
  2. 2 [Who Is ?]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
  3. 3 제일바이오 주가 급등, '중국 폐렴' 확산에 방역 관련주 강세
  4. 4 [Who Is ?] 조정호 메리츠금융지주 회장
  5. 5 [오늘Who] 김진호, 두산그룹 위기 원인 두산건설 경영정상화 무겁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