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윤모 “현대중공업과 대우조선해양 합병하면 조선업에 긍정적”

조장우 기자
2019-06-05 17:49:38
1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현대중공업과 대우조선해양 사이의 인수합병은 조선산업 전반에 긍정적 효과를 낼 것으로 내다봤다.

성윤모 장관은 5일 경남 창원시에 있는 선박용 엔진기업인 STX엔진을 방문해 “현대중공업과 대우조선해양 사이의 인수계약이 성사된다면 기술개발 역량 결집을 통한 긍정적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성윤모 “현대중공업과 대우조선해양 합병하면 조선업에 긍정적”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그는 현대중공업과 대우조선해양 노동조합의 집단행동을 두고 “불법행위는 어떤 이유로도 정당화될 수 없으며 법과 절차를 준수해가면서 대화를 통해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이날 STX엔진 경영진은 국책과제로 개발하고 있는 중소형 선박용 1520kW 규모 천연액화가스 연료추진 엔진기술이 사장되지 않도록 정부에 지원을 요청했다.

성 장관은 “친환경 연료용 엔진은 글로벌 환경규제 강화에 따라 필요성이 높아지는 핵심부품”이라며 “STX엔진의 개발이 완료되면 국내 중소 조선사의 친환경 선박 건조역량 확충에 기여할 것”이라고 바라봤다.

그는 “정부도 관공선 의무발주 등으로 중소형 천연액화가스 추진선의 시장 창출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장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해외언론 “현대중공업, 그리스에서 원유운반선 2척 수주”
  2. 해외언론 “엑슨모빌, 삼성중공업에 LNG운반선 최대 14척 발주 준비”
  3. 현대중공업지주 주식 매수의견 유지, “환경규제로 자회사들 수혜 지속”
  4. 제일기획 주식 매수의견 유지, "해외부문 성장추세 올해도 지속"
  5. 대우조선해양, 설 앞두고 협력사 납품대금 320억 조기지급
  6. 대우조선해양 주식 중립의견 유지, "올해 이익 감소기조 뚜렷해져"
  7. 현대중공업, 엔진에 정보통신기술 적용해 선박운전 최적화시스템 개발
  8. [Who Is ?]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9. [오늘Who] 박정호, SK텔레콤 중간지주사 전환 올해 실행만 남았나
  10. [Who Is ?] 정기선 현대중공업 부사장
TOP

인기기사

  1. 1 해외언론 “엑슨모빌, 삼성중공업에 LNG운반선 최대 14척 발주 준비”
  2. 2 [Who Is ?]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3. 3 삼성그룹 계열사 임원인사 임박, 승진 대상자에게 이미 통보
  4. 4 바이오주 혼조, 신라젠 한올바이오파마 '급락' 프로스테믹스 '급등'
  5. 5 민갑룡 자치경찰제 도입작업 착착 진행, 경찰 내부 반발 달래기는 과제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1개

주바리  | (61.254.167.105)   2019-06-05 21:37:20
인수합병하는건 그렇다고 칩시다
인수합병하는데 현대중공업 물적분할이라는건 왜 합니까 인수합병하는데 재벌편법승계 재벌이 합법적으로 이익 다챙겨가겟다는 그런 만들지도 않아야될 경영구조는 도대체 왜 만드는거죠. 그것도 한번 설명 해 보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