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현장실사 첫 날 2차례 진입시도 모두 실패

강용규 기자
2019-06-03 16:46:10
0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현장실사 첫 날 2차례 진입시도 모두 실패

▲ 3일 금속노조 대우조선지회의 조합원들이 몸을 쇠사슬로 연결하고 현대중공업 현장실사단의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 진입을 막고 있다. <연합뉴스>

현대중공업이 대우조선해양 현장실사에 나섰지만 실사장소인 옥포조선소에 들어가는 데 실패했다.

현대중공업은 3일 산업은행과 함께 대우조선해양 현장실사단을 꾸리고 경남 거제시에 위치한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의 실사에 나섰다.

김수야 산업은행 조선업정상화지원단장과 강영 현대중공업 전무 등 20여명의 실사단이 오전 9시20분과 오후 12시45분 2차례 옥포조선소 진입을 시도했다.

전국금속노동조합 대우조선지회 노종자와 대우조선해양 동종사 매각반대 지역경제살리기 거제범시민대책위원회 회원 등 400여 명은 실사단의 진입을 가로막았다.

이들은 옥포조선소 정문뿐만 아니라 동문과 남문 등 6곳의 출입구를 봉쇄하고 현대중공업의 대우조선해양 현장실사를 저지했다.

일부 조합원들은 몸을 쇠사슬로 연결한 채 실사단과 대치하기도 했다.

현대중공업은 14일까지 옥포조선소의 현장실사를 통해 대우조선해양의 조선, 해양설비, 특수선 야드에 있는 각종 설비 등 유형자산의 현황과 현재 건조 중인 선박들의 공정률을 확인할 계획을 세웠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영석 가삼현, 현대중공업 해외파견 임직원 가족에게 설 감사편지
  2. 해외언론 “현대중공업, 그리스에서 원유운반선 2척 수주”
  3. 대우조선해양, 설 앞두고 협력사 납품대금 320억 조기지급
  4. 대우조선해양 주식 중립의견 유지, "올해 이익 감소기조 뚜렷해져"
  5. “대우조선해양 주가 상승 가능", 중동 긴장에도 원유운반선 발주 지속
  6. 현대중공업, 엔진에 정보통신기술 적용해 선박운전 최적화시스템 개발
  7. [1월13일] 비즈니스피플 전문/경력직 채용정보
  8. [오늘Who] 이동걸 산업은행의 기업 매각 숨가빴다, 타이밍은 아쉬움
  9. [오늘Who] 김진호, 두산그룹 위기 원인 두산건설 경영정상화 무겁다
  10. 파생결합펀드 수습국면 우리은행, 라임자산운용 또 휘말려 대응 부심
TOP

인기기사

  1. 1 해외언론 “엑슨모빌, 삼성중공업에 LNG운반선 최대 14척 발주 준비”
  2. 2 [Who Is ?]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3. 3 삼성그룹 계열사 임원인사 임박, 승진 대상자에게 이미 통보
  4. 4 바이오주 혼조, 신라젠 한올바이오파마 '급락' 프로스테믹스 '급등'
  5. 5 민갑룡 자치경찰제 도입작업 착착 진행, 경찰 내부 반발 달래기는 과제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