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 노조, 주총 방해금지 가처분 인용결정문 수령 거부

남희헌 기자
2019-05-30 18:49:51
0
현대중공업 노조, 주총 방해금지 가처분 인용결정문 수령 거부

▲ 30일 오후 현대중공업 노조가 점거 농성을 하는 울산시 동구 한마음회관 앞에서 업무방해금지가처분 결정문을 부착하러 온 법원 집행관 등이 노조 관계자와 대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전국금속노조 현대중공업지부(현대중공업 노조)가 회사의 임시 주주총회 개최를 방해하지 말라는 법원의 가처분 신청 인용결정문 수령을 거부했다.

울산지방법원 등에 따르면 30일 오후 4시경 법원 집행관이 현대중공업 관계자와 동행해 울산 한마음회관에 도착해 법원의 가처분 결정 고시문을 부착하려고 했으나 노조 관계자들의 반대로 실패했다.

법원 집행관과 회사 관계자들은 한마음회관 입구에서 노조 관계자들을 만나 “고시문 부착을 허용해 달라”고 요청했다. 하지만 노조는 “안전상 문제가 있어 회관 건물로 접근을 허용할 수 없다”며 거부해 집행관은 3분 가량 노조 관계자와 대화를 나눈 뒤 되돌아갔다.

이에 앞서 울산지법은 14일 현대중공업이 신청한 임시 주총 업무방해금지 가처분 신청을 27일 일부 인용했다.

가처분 신청 인용결정문에는 ‘주총이 열리는 31일 오전 8시부터 주총장인 한마음회관에 주주 입장을 막거나 출입문을 봉쇄하는 행위, 주총 준비를 위한 회사측 인력 출입을 막는 행위, 단상 점거나 물건 투척 등으로 주주의 의결권 행사를 방해하는 행위를 해서는 안 된다’는 내용 등이 포함돼 있다.

법원의 결정에 따르면 노조가 31일 오전 8시에도 주총장 점거를 중단하지 않으면 1회 위반 때마다 5천만 원을 회사에 줘야 한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영석 가삼현, 현대중공업 해외파견 임직원 가족에게 설 감사편지
  2. 해외언론 “현대중공업, 그리스에서 원유운반선 2척 수주”
  3. 현대중공업, 엔진에 정보통신기술 적용해 선박운전 최적화시스템 개발
  4. 필옵틱스, 2차전지사업 물적분할하고 신설회사 설립 결정
  5. 조원태, 한진그룹 총수 지키기 위해 어머니 이명희에게 손 내밀까
  6. [오늘Who] 뚝심 센 권홍사, 한진칼 경영참여로 무얼 원할까 시선집중
  7. [Who Is ?] 조원태 대한항공 대표이사 겸 한진그룹 회장
  8. [오늘Who] 김진호, 두산그룹 위기 원인 두산건설 경영정상화 무겁다
  9. 파생결합펀드 수습국면 우리은행, 라임자산운용 또 휘말려 대응 부심
  10. [오늘Who] 서정진, 셀트리온 은퇴해도 새사업 '원격진료'는 쥔다
TOP

인기기사

  1. 1 해외언론 “엑슨모빌, 삼성중공업에 LNG운반선 최대 14척 발주 준비”
  2. 2 [Who Is ?]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3. 3 삼성그룹 계열사 임원인사 임박, 승진 대상자에게 이미 통보
  4. 4 바이오주 혼조, 신라젠 한올바이오파마 '급락' 프로스테믹스 '급등'
  5. 5 민갑룡 자치경찰제 도입작업 착착 진행, 경찰 내부 반발 달래기는 과제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