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 유럽에서 LNG 운반선 2척 4600억 규모 수주

남희헌 기자
2019-05-23 16:22:54
0
현대중공업이 유럽에서 초대형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

현대중공업은 22일 유럽 소재 선사로부터 초대형 LNG 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고 23일 밝혔다.
 
현대중공업, 유럽에서 LNG 운반선 2척 4600억 규모 수주

▲ 가삼현 현대중공업 대표이사 사장.


계약금액은 4638억 원으로 현대중공업이 2018년에 낸 매출의 3.5%에 해당한다.

현대중공업은 2022년 6월까지 수주한 선박을 건조해 선사에게 넘겨주기로 했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길이 299m, 너비 48m, 높이 26.6m 규모로 현대중공업 울산 야드에서 건조된다.

현대중공업은 높은 기화율을 보이는 화물창 기술을 이 선박에 적용하기로 했다.

고효율 완전재액화설비를 탑재하면 연간 100만 달러 상당의 연료비를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현대중공업은 내다봤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한영석 가삼현, 현대중공업 해외파견 임직원 가족에게 설 감사편지
  2. 해외언론 “현대중공업, 그리스에서 원유운반선 2척 수주”
  3. 현대중공업, 엔진에 정보통신기술 적용해 선박운전 최적화시스템 개발
  4. 대림산업, 양호한 수주와 실적 바탕으로 기초체력 단단히 다져
  5. 현대건설, 올해 해외수주 확대 기대감은 여전히 유효
  6. 삼성엔지니어링 주식 매수의견 유지, "실적과 수주 모두 증가 가능"
  7. 삼성중공업 주식 매수의견 유지, "LNG선 건조 늘어 흑자전환 가능"
  8. [오늘Who] 김진호, 두산그룹 위기 원인 두산건설 경영정상화 무겁다
  9. 파생결합펀드 수습국면 우리은행, 라임자산운용 또 휘말려 대응 부심
  10. [오늘Who] 서정진, 셀트리온 은퇴해도 새사업 '원격진료'는 쥔다
TOP

인기기사

  1. 1 해외언론 “엑슨모빌, 삼성중공업에 LNG운반선 최대 14척 발주 준비”
  2. 2 [Who Is ?]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3. 3 삼성그룹 계열사 임원인사 임박, 승진 대상자에게 이미 통보
  4. 4 바이오주 혼조, 신라젠 한올바이오파마 '급락' 프로스테믹스 '급등'
  5. 5 민갑룡 자치경찰제 도입작업 착착 진행, 경찰 내부 반발 달래기는 과제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